본문내용 바로가기
MD의선택 무료배송 소득공제

인간의 척도 마르코 말발디 장편소설

마르코 말발디 지음 | 김지원 옮김 | 그린하우스 | 2020년 04월 10일 출간
클로버 리뷰쓰기
주요 일간지 북섹션 추천도서
  • 정가 : 15,000원
    판매가 : 13,500 [10%↓ 1,500원 할인]
  • 혜택 :
    [기본적립] 750원 적립 [5% 적립] [추가적립] 5만원 이상 구매 시 2,000원 추가적립 안내 [회원혜택] 회원 등급 별, 3만원 이상 구매 시 2~4% 추가적립 안내 [리뷰적립] 리뷰 작성 시 e교환권 최대 300원 추가적립 안내
  • 추가혜택 : 포인트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배송일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기준 지역변경
    08월 02일 출고 예정 배송일정 안내
  • 바로드림 : 인터넷으로 주문하고 매장에서 직접 수령 안내 바로드림 혜택
    휴일에는 바로드림 픽업으로 더 빨리 받아 보세요. 바로드림 혜택받고 이용하기
상품상세정보
ISBN 9791190419208(1190419203)
쪽수 360쪽
크기 150 * 218 * 28 mm /612g 판형알림
이 책의 원서/번역서 The Measure of a Man / Malvaldi, Marco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이 책의 주제어

다 빈치 사후 500주년 기념작
전 세계 17개국 출간 화제작
“르네상스적 인간이라고 불리는 다 빈치야말로 우리가 풀고 싶은 궁극의 미스터리다”

줄거리를 파악하기 전부터 눈길을 끌고 흡인력을 발휘하는 소설이 있다. 핵심은 이야기를 풀어가는 방식인데, 마르코 말발디는 굉장한 이야기꾼이다. 이 책은 마르코 말발디의 대표작으로 그는 르네상스의 핵심 시대를, 넘치는 재기와 위트를 가지고 상상해냄으로써 독자들을 완벽히 유혹한다. 이 이야기는 역사소설이자 그 어떤 것과도 비교할 수 없는 미스터리 소설로 지적 스릴러를 대표하고 있다.
▶ 『인간의 척도』 북트레일러

* 출판사의 사정에 따라 서비스가 변경 또는 중지될 수 있습니다.
* window7의 경우 사운드 연결이 없을시, 동영상 재생에 오류가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어폰, 스피커 등이 연결되어 있는지 확인 하시고 재생하시기 바랍니다.

상세이미지

인간의 척도 도서 상세이미지

목차

등장인물
프롤로그
시작
2
3
촛불 아래서
4
5
지아코모 트로티의 책상에서
6
7
8
촛불 아래서
지아코모 트로티의 책상에서
9
10
할 일
11
지아코모 트로티의 책상에서
12
12하고 하나 더
12하고 하나 반 더
14
끝맺는 편지 세 통
작가의 말

추천사

이다혜(작가·씨네21 기자)

영원히 재발견되는 천재 레오나르도 다 빈치. 다 빈치의 천재성과 그에 걸맞는 수수께끼, 그리고 화려했던 르네상스기의 밀라노에서 벌어지는 암투가 흥미롭다. 밀라노가 지금의 밀라노가 되기 위해 필요했던 시간의 기록이기도 한 『인... 더보기

NB매거진

장난기 넘치는 문체와 통념을 벗어난 캐릭터를 좋아하는 독자들에게 큰 매력을 발휘하는, 상상력 넘치는 문학적 미스터리.
이 스릴러는 레오나르도 다 빈치를 약간 삐딱하게 그려냈다. 미스터리, 역사적 사실
과 과학이 모두 한... 더보기

선데이 타임스

르네상스의 가장 위대한 천재를 소설의 핵심 인물로 삼으려면 다소간의 뻔뻔함은
필수지만, 이탈리아 소설가인 마르코 말발디는 레오나르도 다 빈치의 생동감 넘치
는 초상화를 제대로 그려냈다.

책 속으로

10년 전, 레오나르도는 자신이 사석포를 개발하고, 지하로 강과 해자를 파고, 난공불락의 성을 만들 수 있다고 주장하는 긴 편지를 갖고 루도비코 일 모로 앞에 나타났다. 그 편지의 제일 아래쪽에 그는 자신이 그림도 좀 그린다고 덧붙였다. 이것은 놀라운 일이었다.
다 빈치는 그가 직접 발명한 리라 다 브라치오lira da braccio를 연주하는 음악가로서의 능력 때문에 밀라노로 불려온 것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특히 하나의 문장이 루도비코 일 모로의 머리에 깊이 박혔다.
저는 각하의 아버님에 대한 행복한 기억과 빛나는 스포르차 ... 더보기

출판사 서평

이야기는 1493년 가을, 루도비코 일 모로의 궁중에서 시작된다.
밀라노 공국은 경제 호황과 정치적 번영기를 거치는 중이고 이런 이유 때문에 레오나르도 다 빈치는 피렌체를 떠나 밀라노로 이주한다.
레오나르도는 어머니 카테리나와 제자들과 함께 밀라노에 살면서 특정한 궁중 파티 준비부터 토목공사 및 기계 설계, 그림에 이르기까지 여러 분야에서 일을 한다. 모로의 요청에 따라 레오나르도는 그의 젊고 아름답고 세련된 애첩 체칠리나 갈레라니가 흰 족제비를 안고 있는 그 유명한 그림을 그리는데…….
하지만 그 무엇보다도 모로는 레오나르도... 더보기

Klover 리뷰 (0)

북로그 리뷰 (18) 전체보기 쓰러가기

북로그 리뷰는 본인 인증 후 작성 가능합니다.
책이나 타인에 대해 근거 없이 비방을 하거나 타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내용은 비공개 처리 될 수 있습니다.
※ 북로그 리뷰 리워드 제공 2021. 4. 1 종료
  • 인간의 척도 di**ni | 2020-06-17 | 추천: 0 | 5점 만점에 5점
    그린하우스 / 인간의 척도 / 마르코 말발디 장편소설 역사 속 실존했던 인물과 후세에 남겨진 역사적 사건에 상상의 날개를 달아 살을 붙인 소설을 좋아한다. 얼핏 보... 더보기
  • 인간의 척도 so**ga2010 | 2020-05-29 | 추천: 0 | 5점 만점에 4점
    ϻ '천재'라는 수식어가 누구보다 잘 어울리는 인물이 있다면 그것은 바로 '레오나르도 다빈치'일 것이다. 후세의 사람들은 그를 일컬어 '만능 천재' '예술의 마법사'라고 부르기도 한다. 그는 회화, 건축, 철학, 시, 작곡, 조각, 물리학, 수학, 해부학, 육상, 음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재능을 발휘했으며 어떻게 그 많은 것을 할 수 있었는지 신기하고 놀랍기만 하다. 우리는 거장 레오나르도가 가지고 있는 미스터리하고 신비로운 부분 때문에 그에 관해서 자유롭게 상상할 수 있는지도 모른다. ... 더보기
  • 인간의 척도 kk**dol8 | 2020-05-24 | 추천: 0 | 5점 만점에 5점
    맑은 고딕"; font-size: 11pt; line-height: 32.6px;">ϻϻϻϻ르네상스의 선두주자였던 예술가 레오나르도 다빈치를 우리는 천재라 부르고 있다.화가로서 존재감을 드러낸 예술 뿐만 아니라 과학적인 사유와 발상들은 지금껏, 그의 천재적인 능력은 어디에서 시작 되었으며, 그 끝이 어디였는지... 더보기
  • 인간의 척도 gs**629 | 2020-05-17 | 추천: 0 | 5점 만점에 5점
        갈색 배경 가운데 책이 그려져 있고, 왼쪽에 레오나르도 다 빈치와  가운데 날개가 있는 표지가  인상적으로 느껴졌고,  책 제목인 '인간의 척도(THE MEASURE OF MAN)와 어떤 연관성을 가지고 있을지 궁금했다. 무엇보다 레오나르드 다 빈치  사후500주년 기념작이라는점에서  기대감을 가지고 읽을 수 있었다. 소설 내용을 살펴 보면, 1... 더보기
  • 인간의 척도. su**22 | 2020-05-17 | 추천: 0 | 5점 만점에 5점
    레오나르도 다빈치가 등장하는 소설이라는 점에서 일단 이 책은 흥미를 끈다. 작년에도 레오나르도 다빈치에 대한 괘 두꺼운 양의 책을 읽으며 그동안 알지 못 ͗던 다빈치에 대한 여러 정보들을 알 수 있었다. 가장 유명한 작품인 '모나리자'를 시작으로 미켈란젤로, 라파엘로와 함께 르네상스 3대 화가로 알려져 있지만 자신들의 본업에 충실했던 둘에 비해 다빈치는 기계, 의학 등등 너무나 다양한 분야에 관심이 많아 제대로 마무리한 작품은 몇 개 되지 않지만 그의 작품들이 너무나 대단해서 특... 더보기

문장수집 (0) 문장수집 쓰기 나의 독서기록 보기
※구매 후 문장수집 작성 시, 리워드를 제공합니다. 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서양도서-판매정가의 12%, ②일본도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이 책의 원서/번역서

안내

이 분야의 베스트

더보기+

이 분야의 신간

더보기+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