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주재술

낙동강 상류로 흘러드는 대표적 지류인 반변천 발원지 일월산 중턱에서 1966년 봄에 태어났다. 청소년기를 낙동강 중류 대구에서 보낸 후 서울대학교에서 정치학을 공부하였다. 80년대라는 격랑의 물길과 함께 흐르며 강의실에서 정치학을 배우기보다는 광장에서 현실 정치와 맞서며 20대를 보냈다.
배움과 가르침의 고민으로 30대에는 영어영문학을 공부하고 40대에는 대학원에서 교육철학을 공부하였다. 지난 20년간 교육과 입학정책에 관심을 두며 글도 쓰고 책도 엮었다.
국립대학의 입학업무를 책임지며 전국 수백 군데 고등학교를 방문하고 수만 명의 학생 학부모를 만나는 동안 시나브로 육체는 쌓여가는 피로에 굴복하고 있었다. 지친 마음과 몸을 다스리고자 낙동강을 따라 걷기 시작한 것이 4년째를 이어오고 있다.
낙동강과 그 강으로는 흘러드는 125개에 이르는 지천들을 따라 3,500km 발걸음을 이어가며 전통과 교육과 공동체를 사색하는 즐거움으로 살아가고 있다.
울산과학기술원 입학팀장, 리더십센터팀장, 학사팀장을 거쳐 다시 입학팀장으로 일하고 있다. 저서로는 『입학사정관제 이렇게 선발한다』 등이 있다.
서울대학교 정치학과

모든작품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