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오동진

저자 오동진은 고려대학교 사학과를 나왔다. 문화일보와 연합뉴스, 와이티엔(YTN) 등에서 기자 생활을 했다. 이후 영화 주간지 〈필름2.0(FILM2.0)〉과 〈씨네 버스(cine bus)〉, 〈엔키노(nKINO)〉 등에서 영화전문기자 및 편집장으로 활동하기도 했다.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을 지냈고, 부산 동의대학교 영화과 초빙교수 생활도 했다. 지금은 들꽃영화상 운영위원장과 부산 아시아 콘텐츠 필름 어워즈 운영위원장을 동시에 수행하고 있다. 현재는 매체 활동을 접고 전업 영화 평론가로 지내고 있다. 〈버라이어티〉 편집장이었다가 20세기 폭스 부사장을 지낸 후 다시 현업으로 복귀한 피터 바트처럼 종종 영화 제작에도 관여한다. 배창호 감독의 〈여행〉, 김성호 감독의 〈그녀에게〉, 전계수 감독의 〈뭘 또 그렇게까지〉, 이상우 감독의 〈스피드〉 등 시장에서 인정받지 못했던, 보석 같은 저예산 영화를 제작했다. 일반 대중에게는 이비에스(EBS)의 〈시네마 천국〉, 와이티엔(YTN)의 〈시네24〉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널리 알려졌고, 지은 책으로는 『작은 영화가 좋다』 등이 있다.
고려대학교 사학과
문화일보, 연합뉴스, 와이티엔(YTN) 등에서 기자 생활
〈필름2.0(FILM2.0)〉, 〈씨네 버스(cine bus)〉, 〈엔키노(nKINO)〉 등의 영화전문기자 및 편집장
부산국제영화제 집행위원, 제천국제음악영화제 집행위원장
부산 동의대학교 영화과 초빙교수
들꽃영화상 운영위원장
부산 아시아 콘텐츠 필름 어워즈 운영위원장

모든작품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