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홈 > 트렌드#

  • 11
  • 22
  • 33
11
22
33

여행에서 역사를 배우다

 



카카오프렌즈와 함께 하는 세계 역사 문화 여행


자연이 빚어낸 화산과 온천의 섬나라 일본!
가깝지만 먼 나라 일본으로 함께 가볼까요?


여행에서 역사를 배우다


책 속으로


세계라는 무대에서 꿈을 펼칠 아이들을 위한 세계 역사 체험 학습만화 카카오프렌즈와 세계 곳곳을 누비며 역사 문화를 배운다! ‘글로벌 시대’라는 단어가 구태의연하게 느껴질 정도로 오늘날 세계는 하나의 공동체로, 또 실시간 공동체로 묶여 있다. 세계를 상대로 꿈을 꾸고, 세계를 상대로 경쟁해야 하는 아이들. 하지만 그들에 대해서, 그곳에 대해서 얼마나 알고 있을까? 이 시리즈는 세계를 무대로 자신들의 꿈을 펼칠 아이들을 위해 기획된 세계역사문화체험 학습만화이다. 처음 세계를 접하는 아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면서 세계의 역사, 문화, 사람들에 대해 독자의 궁금증을 해소할 수 있는 주제와 내용을 재미있는 스토리로 풀어내어 세계 여행을 떠나 직접 체험하는 듯한 느낌을 준다.


비밀 요원이 된 카카오프렌즈와 매력적인 악당 이프의 대결!
카카오프렌즈는 이프를 막고 세계 역사를 지켜낼 수 있을까? [Go Go 카카오프렌즈]는 세계의 역사가 퍼즐 형태로 보관돼 있는 히스토리 뱅크에 악당 이프가 침입하는 것으로 이야기가 시작된다. 이프는 역사 퍼즐을 훔쳐내 자기 마음대로 역사를 바꿔 세계 정복을 꿈꾸는 악당이다. 다행히 비밀 요원 제이지의 활약으로 이프가 퍼즐을 훔치는 것을 막기는 했지만 아뿔싸! 히스토리 뱅크에 보관돼 있어야 하는 역사 퍼즐이 뿔뿔이 흩어지고 만다. 이에 카카오프렌즈가 비밀 요원이 되어 세계 각국 과거의 시간 속으로 들어가 역사 퍼즐을 회수하고 악당 이프를 막는 임무를 맡게 된다.
역사에 ‘만약’이 존재한다면 어떻게 될까 하는 호기심에서 시작된 이야기는 매력적인 악당, 비밀스러운 임무, 임무를 도와줄 비밀 무기 등 첩보물의 특성까지 녹아들어 독자들의 상상력을 자극하는 짜릿한 모험으로 완성되었다. 여기에 사랑스럽지만 작은 콤플렉스를 지닌 카카오프렌즈의 활약이 더해져 독자를 단숨에 사로잡는다

 





책 일기장


여행 스타일은 크게 두 분류로 나뉘곤 한다. 이곳저곳을 둘러보며 문화유적지 위주로 다니는 사람이 있는가 하면, 여행=휴식이라는 생각으로 휴양을 하러 다니는 정반대의 여행 스타일이 있다. 그래서 여행을 떠나기 전에 어떤 사람과 어떤 스타일의 여행을 떠날 것인지 고심해보아야 하는 것도 여행 스타일이 잘 맞아야 싸움도 덜 일어나기 때문이다. 나 같은 경우, 빡빡한 일상에서 잠시라도 벗어나고 싶은 마음에 휴식하려고 떠났다가 어느 순간부터 아쉬움이 남지 않도록 빡빡한 스케줄을 소화하며 문화유적지에 발 도장을 찍는 편이다. 발바닥에서 불이 날 정도로 돌아다니다 보면, 내가 정확하게 기억하지도 못할 이 장소들을 왜 이렇게 힘들게까지 다니고 있지? 싶다가도 모든 여행을 끝마치고 여행 다이어리를 펼쳐 보다 보면 그때의 힘들었지만 행복했던 감정이 고스란히 전달되곤 했다.


작년 여름, 일본을 여행 했을 때도 그랬다. 유난히 더운 8월에 우리나라보다도 더 더운 일본을 갔다. 숨이 턱턱 막힐 정도의 습한 온도를 마주한 순간, 아...이번 여행은 힘들다는 생각이 스쳐 지나갔고 역시나 감당하기 힘든 날씨였다. 하지만 더위를 이겨내며 도착한 오사카의 랜드마크인 오사카성을 바라보며 맛본 말차 아이스크림은 더욱 꿀맛 같았고, 소나기가 내리던 날의 기온거리는 일본 특유의 정서를 느끼기에 더없이 좋은 날이었다. 2년이라는 시간이 흘렀지만, 아직도 그때 느꼈던 그 감정을 어렴풋이나마 느낄 수 있는 것은 그 나라만의 역사와 문화가 간직되고 있는 공간이어서가 아닐까?


이번 여행 메이트들과는 좀 더 일본 곳곳을 누비며 역사 문화를 배울 수 있을 것 같아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는 요즘이다. 애니메이션의 도시 도쿄, 전통이 살아있는 천년의 도시 교토, 전쟁이 남긴 슬픈 역사를 간직한 오키나와 등 가깝지만 먼 나라 일본의 곳곳을 카카오프렌즈들과 떠나보는 건 어떨까? 아마도 문화 유적지 위주로 여행하는 스타일이라면 더더욱 여행코드가 맞지 않을까 싶다. 그리고 곳곳을 누비며 느꼈던 그 날의 감정을 고스란히 적을 수 있는 노트도 함께 말이다.


옵션선택
    총상품금액 0 장바구니 보관함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