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MD의선택 무료배송

[꾸러미] [조유미 베스트]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 +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 세트 (전 2권)

조유미외 지음 | 빨간고래 그림 | 아우름외
[조유미 베스트]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 +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 세트 (전 2권)
  • 정가 : 29,600원
    판매가 : 26,640 [10%↓ 2,960원 할인]
  • 제휴할인가 : 19,980 교보-롯데카드 최대 25% 청구할인 카드/포인트 안내
  • 통합포인트 : 1,480 적립 [5% 적립]
  • 추가혜택 :
    naver네이버페이 결제 시 무조건 1% 추가 적립 payco페이코 결제 시 최대 1만원 적립 okcashbag 실 결제 금액의 0.5% 적립 안내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도착예정일 :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기준 지역변경
    1일 이내 발송 예정 도착 예정일 안내
행사도서 포함, 5만원이상 구매시 선택 (북백 2000P, 북파우치 1500P차감)
닫기
상품상세정보
ISBN 2909100803302
쪽수 324쪽
크기 규격外
상품구성 도서 2종

※ 자세한 꾸러미정보에 대한 문의사항은 1:1게시판을 이용해주시기 바랍니다.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
지금 사랑하고 이별하고 있는 모든 사람들을 위한 그림책.

페이스북 구독자 75만 명, 피키캐스트 구독자 25만 명. 우리나라 100만 여성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사람과 사랑에 대한 눈물겨운 이야기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가 출간되었다. 이 책에는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의 감성적인 문장에 더하여, 개인전 ‘이별에 말걸기’ 등을 통해 누군가를 만나고 사랑하고 헤어지는 동안 우리의 마음속에서 벌어지는 일들을 ‘이야기가 있는 그림’으로 그려온 일러스트레이터 빨간고래의 그림 100여 점이 함께 실려 있어, 글과 그림이 아름다운 조화를 이룬다.

마치 한 권의 장편 그림책을 보는 것처럼, 글과 그림이 정교하게 맞물려 돌아가 책장 넘기는 재미를 배가하는 이 책은 ‘지금 사랑하고 이별하고 있는 모든 사람들을 위한 그림책’이기도 하다. 그녀가 지금까지 써온 글들 중에서 가장 많은 이들의 공감을 얻고, 독자들로 하여금 ‘저건 내 얘긴가?’ 하고 가슴 쓸어내리게 했던 글만을 골라 담아냈을 뿐만 아니라 온라인상에서 못다 했던 이야기들도 보태어 다듬었다.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
“또, 잊고 있었다. 내가 얼마나 아름다운 사람인지”

120만 독자들이 매일 읽는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의 있는 그대로 충분히 아름다운 나를 위한 마음 주문. 페이스북 페이지 오픈 후 불과 3년 만에 120만 명의 구독자를 불러 모은 소통과 공감의 메신저,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가 두 번째 에세이를 출간했다.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는 섬세한 공감 능력과 사려 깊은 언어로 많은 이들의 마음을 읽고 다독여 온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가 처음으로 타인이 아닌 자신의 이야기를 진솔하게 담은 감성 에세이다.

“또 잊고 있었다, 내가 얼마나 아름다운 사람인지”라고 고백하는 그녀의 이야기에는 끊임없는 경쟁 속에서 나보다 남을 더 신경 써야 했던 나날들, 다른 사람들의 시선을 신경 쓰느라 정작 자신의 마음을 보살피지 못했던 순간들, 과정보다 성과를 중시하는 사회 속에서 더 나은 내가 되기 위해 신음했던 시간들까지 이 시대를 살아가는 젊은이라면 공감할 만한 고민의 흔적들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작가는 스스로 흔들렸던 내밀한 경험을 고백하면서 동시에 그 안에서 얻은 자신의 깨달음을 따뜻한 언어로 써 내려간다. 무엇보다 남들과 스스로를 비교할 거 없이 우리는 모두 있는 그대로 충분히 아름답다는 메시지를 전한다. 그리고 더 나은 내가 되라고 다그치는 세상에 흔들릴 때면 이렇게 마음의 주문을 외워 보라 권한다.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

<사연을 읽어주는 여자 목차>
작가의 말 _5

1부 사랑하고 잊어가는 과정에 대하여

아직 너를 잊지 못했기에 제자리에 머물러 있다 _14
이별도 연애의 과정임을 _16
자존감 낮은 연애를 한 뒤 남은 건 자책뿐이었다 _18
솔직히 나 너무 아프다 _21
나의 우주가, 나의 세상이 부서진 날에도 나는 괜찮은 척 일했다 _23
아직도 잊지 못해서 아파요 _24
허공에 수많은 질문을 던진다 _26
그리움이 왈칵 쏟아지는 날 _28
연락해서 미안해 _30
이런 게 이별이라면 하고 싶지 않다 _34
힘들 때 울어도 돼 속상할 때 울어도 돼 _36
괜한 기대는 나만 아프게 할 뿐이다 _38
그 사람의 상태메시지에 온갖 의미를 부여하지 말자 _41
이젠 안부조차 묻지 못하는 당신에게 _43
아주 잠깐 내 사람이었던 사람에게 _45
코끝을 맴도는 향기 _47
사소했던 것들이 와닿아서 _49
힘들어도 잊고 싶지는 않다 _51
아픈 손가락 _52
우리 사이는 점점 차가워진다 _58
아프지 않은 기억이 되기를 _60
나는 네가 행복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_62
당신은 나의 전부였고 나는 당신의 일부였다 _64
시간이 흘러야만 해결되는 것 _67
아무리 바쁘게 살아가도 _69

2부 마음을 다쳐가며 사랑하지 마라

원래부터 괜찮은 사람 _72
고마움을 모르는 사람에게 너무 많은 것을 준 것 같다 _73
나도 울고 싶지 않다 _74
상대방의 가면을 벗기는 가장 쉬운 방법 _78
짝사랑하는 사람의 마음을 확실하게 알 수 있는 방법 _79
사귀다보면 아니다 싶은 순간이 있다 _80
함부로 대해도 되는 사람은 없다 _81
발뒤꿈치에서 피가 나는데도 계속 걷고 있는 당신에게 _82
항상 먼저 사과하는 사람 _83
연애를 하다보면 씁쓸할 때가 있다 _84
사랑해서 성숙해 보이고 싶었다 _85
친구야, 제발 그가 나를 사랑하고 있다고 말해줘 _86
헤어지는 데는 이유가 없다 _88
사랑하지만 어쩔 수 없이 헤어진다는 새빨간 거짓말 _89
괜찮다고 얘기했지만 사실 하나도 안 괜찮았어 _90
“나 원래 이래”라는 말은 정말 무책임한 것이다 _91
너의 침묵, 그후의 나는 _92
네가 늘 바빠서 나는 항상 외로웠어 _93
당신을 아끼는 사람은 당신을 그토록 기다리게 하지 않는다 _94
너에게 맞추고 싶어서 나는 내 마음을 깎곤 했어 _95
살다보면 깨닫는 슬픈 진실 _96
정말 잔인했던 건 너일까 나일까 _97
누군가에게 크게 데면 사람을 믿기가 힘들어진다 _99
좋아하는 사람이 당신에게 핑계 대는 이유 _100
외롭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누군가를 사귀려 하지 마라 _101
자기 말이 무조건 옳다고 주장하는 사람의 특징 _102
비참한 모습으로 후회할 것이다 _103
사랑은 서로를 위하는 것임을 네가 알아줬으면 좋겠어 _104
헤어지자는 말을 무기로 사용하지 않았으면 좋겠다 _105
이별하고 다시 사귀는 커플 _106
요즘의 연애가 실망스러운 당신이 반드시 봐야 할 글 _108
서운함에 익숙해지는 건 상처가 될 수밖에 없었다 _109
나의 가치를 알아봐주는 사람 곁에 있어야 한다 _111
바닥에 버려진 사랑을 주우려고 하지 마라 _113
마음이 닳고 있다 _114
아무나 만나지 말고 좋은 사람 곁으로 가라 _115
마음의 문을 닫지 마 _116
‘나를 정말 사랑하긴 해?’애인에게 확신이 안 들 때 _118
썸만 타다 끝난 당신에게 꼭 해주고 싶은 한마디 _120
무슨 말만 꺼내면 한숨부터 쉬는 당신에게 _121
마음을 다쳐가며 사랑하지 마라 _122
여자친구가 당신에게 지쳤다고 말하는 이유 _124

3부 왜 나는 너여야만 할까

외로움을 모를 정도로 나는 외로웠다 _126
오늘같이 울고 싶은 날에는 _128
하루를 모두 망쳐버린 날 내게 정말 필요했던 것 _132
아이가 되는구나 _ 134
사랑을 시작하기 전에 걱정부터 하는 당신에게 _ 136
너는 나의 미래가 될 거야 _138
사람은 변해도 사랑은 변하지 않는 방법 _ 139
그 사람에게 가는 길 _141
참았던 눈물이 쏟아질 것 같은 날 _ 142
오늘이 즐거웠어 _143
당신에게 닿고 싶어서 바람이 부네요 _ 145
당신이 내 곁에 있어야 내가 존재할 수 있다 _ 146
밤하늘에 떠 있는 별처럼 _ 150
권태기를 맞이한 커플이 반드시 기억해야 할 것 _ 151
인스턴트식 연애만 한다면 사랑의 깊이를 알 수 없다 _ 152
거짓 이별 선언 _ 153
짝사랑하는 사람에게 질문을 해보았습니다 _ 154
그 사람이 나 같은 걸 좋아할 리 없어 _156
주기만 하는 사랑에 익숙해지는 내가 싫다 _ 157
짝사랑의 가장 큰 문제점은 무엇일까 _158
헛된 희망이 괴롭혀도 _159
좋아해서 미안했어요 _160
의미 없는 노력 _164
꽤 긴 시간이 지났음에도 카톡을 읽지 않는다는 것 _ 165
어장관리를 당해본 당신이 한 번쯤 느껴봤을 씁쓸함 _ 166
자존감 낮은 짝사랑 _ 167
사람의 마음에 들어가기 위해 기억해야 할 것들 _ 168
연애를 하는 것이 아니라 관심을 구걸하고 있었다 _ 170
의무적으로 하는 연락은 나를 비참하게 만들었다 _171
계절이 돌아오는 것처럼 당신도 다시 내게 온다면 _ 173
한 걸음, 다가와줄래요? _ 174
왜 나를 어장 속 물고기로 취급하는 걸까 _180
의도치 않은 어장관리에 상처를 받았다 _181
나 때문에 상처받지 마 ―그 남자의 속마음 _182
혼자 사랑하다가 끝낼게―그 여자의 속마음 _ 187
손해 봐도 괜찮다 _192
당신을 향한 나의 사랑이 하루빨리 끝났으면 좋겠다 _ 193
함께 있어줄 사람은 없다 _194
여전히 나는 외롭다 _196
헤어지고 나면 겪는 증상, 사랑에 회의감이 든다 _197
인간관계에 회의감을 느낄 때 _198
존경의 대상이 되기 위해 반드시 갖춰야 할 조건 _ 199
혼자 있는 시간의 즐거움 _ 200
질기다 _ 202
새로운 사랑을 시작하지 못하다 _203
수많은 일을 겪고 나니 나는 겁쟁이가 되어 있었다 _ 204
마음이 약한 사람일수록 감정에 솔직하지 못하다 _205
보여주기 싫은 내 모습을 감추기 위해 가면을 쓴다 _ 207
피곤하다고 말하면서도 자꾸만 늦게 잠드는 이유 _208
가식적이라도 괜찮다 _209
쉼 없이 달리다가 문득 _ 210
질투는 순간이다 _211
곁에 두어야 할 사람과 곁에 두지 말아야 할 사람 _ 212
노력과 성실이란 말을 실패의 핑계로 삼지 말 것 _ 213
원석의 가치 _214
너의 고민 속에 네 삶의 지문이 있다 _ 215
당신이라는 긴 여행기 _216
불안한 미래가 걱정스러운 당신에게 _ 218

4부 기대를 지우고 실망을 감추며 난 다시 너를

연애를 하고 있는데도 나는 외로웠다 _ 222
연인 사이 갑과 을 _ 224
인간관계를 유지하기 위해 절대 잊으면 안 되는 것 _ 226
받을 줄만 아는 사람은 절대로 모르는 마음 _227
‘ 이따가 연락할게’라는 말을 싫어하는 이유 _228
사랑이 변한 것일까 사람이 변한 것일까 _229
연락 때문에 울고 웃는 연인들 _230
너의 연락이 나에게는 관심이고 사랑이었다 _ 231
너의 눈치를 본다는 것은 그만큼 널 좋아한다는 것이다 _ 232
언제부터인가 내가 참는 것이 너에게는 당연한 권리가 되었다 _ 233
오래 연애하기 위해서 다짐해야 할 네 가지 약속 _ 234
한 사람과 연애를 할 때 힘들다고 느껴지는 이유 _ 235
사랑도 계속 보살펴줘야 유지할 수 있는 것이다 _237
연애를 하다보면 엄청 싸우는 시기가 온다 _238
추워도 축구는 하더라 _239
나의 애인은 잠이 너무 많다 _ 240
말없이 연락이 두절되는 당신에게 하고 싶은 말 _ 241
연애한 지 1년 정도 지나면 공감하는 글 _242
나와는 달리 너무 태연한 너를 보며 _243
한여름의 사랑 _244
사랑받으려고 발버둥치는 내 모습이 안쓰럽다 _245
너무 사소했던 이별 _246
헤어지자고 말한 건 나인데 _247
밥은 먹고 일하느냐고 그 사람이 물었다 _ 248
헤어지고 나서 씁쓸함을 느낄 때 드는 여자의 생각 _249
오랫동안 연락이 없는 건 내 생각을 안 한다는 것 _250
그럼 그런 사람 만나 _251
대화만 하면 죄인이 된다 _ 252
애정 표현을 안 하는 애인 나를 사랑하지 않는 걸까 _ 253
당신의 애인은 천사가 아니라 평범한 사람일 뿐이다 _ 254
어른의 연애 _ 255
권태기를 탓하는 건 아닐까 _ 256
사소한 것으로 당신에게 서운하다고 표현하는 사람 _ 257
서로의 간격이 좁혀지지 않을 때 _258
사소한 빈틈에 스며든 이별의 예감 _ 260
행복하게 연애하고 있는데 헤어짐을 상상하는 이유 _ 261
간절함을 느끼는 쪽은 왜 항상 나일까 _ 262
일방적으로 시작된 연애 _263
이젠 제발 그만 싸우고 싶다 _ 264
전 남친에게 연락해도 될까 아직도 미련이 남아 있다면 _ 265
좋아하는 사람에게 집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_266
혼자가 더 낫다고 느낄 때 우리는 이별을 결심한다 _ 267
약속 삼십 분 전 취소 _ 268

5부 이제 나 자신을 위해 있는 힘껏 살아보려고

기다리고 애타는 입장이 얼마나 고통스러운지 _272
을의 사랑은 끝난 뒤에도‘을’일 수밖에 없었다 _276
고맙고 또 고마웠어 _277
연락할 용기가 없어서 못하고 있는 것이 아니다 _279
삶이 힘들고 지칠 때 문득 드는 생각들 _280
당신과 헤어지고 나서 후회하는 것 세 가지 _281
헤어짐을 말할 수밖에 없었어 _282
너의 온기가 그립다 _283
삭제하시겠습니까 _284
다시 내 품에 안겨도 돼 _285
나 자신을 지우는 게 더 힘들었다 _286
이별은 가까이에 _287
연애는 둘이 하는 건데 왜 나는 혼자 하고 있는 걸까 _289
결국 우는 건 나더라 _290
지울 수도 치울 수도 없는 _292
헤어졌는데도 너의 하루가 궁금하다 _295
모든 걸 내어줄 수 있는 사람 _296
사랑을 받아본 적이 없어서 어떻게 줘야 하는지 몰랐다 _300
열리지 않는 문 앞에서 _301
헤어지고 시간이 흐른 뒤 문득 드는 생각들 _302
쉬운 이별은 없다 _303
첫사랑은 왜 이루어지지 못하는 걸까 _304
내가 싫어서 떠난 사람 _308
보고 싶은데 보고 싶지 않다 _309
헤어질 때 가장 비겁한 태도는 무엇일까 _310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내 마음만큼만 _311
붙잡지 않는 이유 _312
이별 통보 문자를 받다 _313
널 그리워하는 건 맞지만 다시 사귀고 싶은 건 아냐 _314
아직 잊지 못한 사랑 _315
나를 좋아해주는 사람이 생겼어 _316
소중한 무언가가 남았으니 _318
어루만져주다 _320
보란듯이 잘해낼게 _321
절대로 잊지 못하는 사랑 나를 변하게 만든 사람 _322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 목차>
PROLOGUE ㆍ 006

자신이 얼마나 아름다운지 모르는 나에게
1st 마음 주문. 나, 있는 그대로 참 좋다

좋아하기로 했다, 나는 나니까 ㆍ 014
내가 빛날 수 있는 자리 ㆍ 019
잘 이겨 낼 거라 믿어요 ㆍ 024
나는 매일 잘되고 있다 ㆍ 026
나를 미워하지 않는 연습 ㆍ 030
충분히 반짝이는 사람이니까 ㆍ 033
걱정 속에 피어난 꽃 한 송이 ㆍ 036
타인의 시선에 흔들리지 않으려면 ㆍ 040
등 뒤의 날개 ㆍ 044
풍경을 즐기며 걸어가는 삶 ㆍ 046

괜찮다, 괜찮다, 괜찮다 ㆍ 050
허상에 마음을 두었다 ㆍ 052
어른이 되면 외로워진다더니 ㆍ 057
슬픔을 삼킨다는 것 ㆍ 060
견딜 수 있는 마음을 주세요 ㆍ 064

사랑이 서툴고 힘겨운 나에게
2nd 마음 주문. 사랑 앞에 용기 있었다

이별을 세어 보았다 ㆍ 070
이름 없는 계절 ㆍ 074
첫 연애, 첫 이별 ㆍ 078
교집합이 생길 거야 ㆍ 084
용기 있게 사랑한 당신에게 ㆍ 088
이것 하나 빼고는 다 괜찮은 사람 ㆍ 090
세월을 거쳐 온 사랑 ㆍ 095
사랑도 온도가 다를 수 있다 ㆍ 098
익숙해지면 익숙해질 테니까요 ㆍ 100
내 안에 이토록 많은 네가 있었다 ㆍ 106
새벽에 보낸 문자 한 통 ㆍ 108
불공평한 이별 ㆍ 113
이별에 지다 ㆍ 117
너에게 부치지 않은 한 통의 편지 ㆍ 121
이별을 몰랐다면 ㆍ 126
아닌 건 아닌 것 ㆍ 129

타인의 시선에 흔들리는 날에는
3th 마음 주문. 오직, 내 마음이 시키는 대로

언젠간 지나갈 거예요 ㆍ 136
한계를 극복하는 것 ㆍ 139
풍경이 예쁜 자리로 ㆍ 142
혼자이고 싶지 않아 ㆍ 144
당신이 좋은 이유 ㆍ 150
마음도 충전이 필요해 ㆍ 155
평범한 사람 ㆍ 158
당신의 마음에 비가 내릴 때 내가 떠오르기를 ㆍ 163
슬퍼서 슬프다 ㆍ 168
누군가를 미워하는 일 ㆍ 171
어제보다 오늘 더 ㆍ 174

하나도 모르겠다 ㆍ 178
마음이 보이면 얼마나 좋을까 ㆍ 180
나무젓가락을 쪼개는 것 ㆍ 185
시들지 않는 삶을 살고 싶다 ㆍ 190
함부로 조언하는 것 ㆍ 194
우는 어른 ㆍ 198

문득 주저앉고 싶어지는 순간
4th 마음 주문. 나는 매일 잘되고 있다

너는 지금 잘하고 있다고 ㆍ 202
그럼에도 불구하고 ㆍ 206
벽을 넘고 나서야 깨달았다 ㆍ 208
좋아 보이는 것의 이면 ㆍ 213
힘들지 않다는 말의 의미 ㆍ 216
괜찮지 않아도 괜찮다 ㆍ 219
종료가 아닌 다시 시작 ㆍ 223
순간순간의 행복 ㆍ 228
마음을 빛내는 방법 ㆍ 232
사실 정말 듣고 싶은 말 ㆍ 234
나는 실패할 수 있다 ㆍ 237
다만 오늘이 아닐 뿐 ㆍ 241
행복하기를 바란다 ㆍ 244
더 멀리 달아나는 것 ㆍ 246
액자 밖으로 벗어나기 ㆍ 252
내가 당신의 봄이 되어 줄게요 ㆍ 256
당신이 생각하는 것보다 잘하고 있다 ㆍ 258

북로그 리뷰 (0) 쓰러가기

도서 구매 후 리뷰를 작성하시면 통합포인트를 드립니다.
결제 90일 이내 작성 시 300원 / 발송 후 5일 이내 작성시 400원 / 이 상품의 첫 리뷰 작성 시 500원
(포인트 적립은 작성 후 다음 날 혹은 해당 도서 배송 출발 후 익일에 적립됩니다.
외서/eBook/음반/DVD/GIFT 및 잡지 상품 제외)
안내
  • 해당도서의 리뷰가 없습니다.

Klover 평점/리뷰 (0)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양서-판매정가의 12%, ②일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이 분야의 베스트

  • 박연선외
    25,200원
  • KBS 명견만리 제작팀외
    42,660원
  • 무라카미 하루키
    29,340원
  • 박연선외
    25,200원
  • 이기주외
    25,470원
더보기+

이 분야의 신간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