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무료배송 소득공제

알 수 없는 라오스 몰라도 되는 라오스 한국-라오스 수교 25주년 라오스 신 인문지리서

우희철 지음 | 행복에너지 | 2020년 03월 03일 출간
  • 정가 : 25,000원
    판매가 : 22,500 [10%↓ 2,50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1,250원 적립 [5% 적립] [추가적립] 5만원 이상 구매 시 2천원 추가적립 안내 [회원혜택] 실버등급 이상, 3만원 이상 구매 시 2~4% 추가적립 안내
  • 추가혜택 : 포인트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배송일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기준 지역변경
    당일배송 지금 주문하면 오늘( 7일,화) 도착 예정 배송일정 안내
  • 바로드림 : 인터넷으로 주문하고 매장에서 직접 수령 안내 바로드림 혜택
    휴일에는 바로드림 픽업으로 더 빨리 받아 보세요. 바로드림 혜택받고 이용하기
상품상세정보
ISBN 9791156027829(1156027829)
쪽수 436쪽
크기 153 * 225 * 22 mm /645g 판형알림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언어와 문화는 다르지만 인간에 대한 ‘정’이 깃든 저자의 시선을 따라가다 보면 어느새 독자 여러분의 마음에도 미지의 세계에 대한 동경과 정다움이 깃들 것입니다. 먼 나라가 아닌 이웃나라에 사는 사람들처럼 말이지요. 라오스, 그 나라의 날씨만큼이나 따뜻한 눈빛을 가진 사람들이 사는 나라입니다. 겨우내 얼어붙어 있던 여러분의 마음에도 라오스의 따뜻한 햇살이 스며들기를 소망합니다.

상세이미지

알 수 없는 라오스 몰라도 되는 라오스 도서 상세이미지

저자소개

저자 : 우희철

“사진은 찰나의 순간을 기록하는 수행이다.”
‘인간 우희철’이 함의하고 있는 업(業)은 무엇일까. 저널리스트, 사진작가, 산악인, 오지탐험가, 트레킹 여행전문가, 패러모터 글라이더 조종사 등등 그를 지칭할만한 수식어는 차고 넘친다. 다만 굳이 하나를 꼽으라면 ‘날고 싶은 꿈을 성취한 사나이’일 것이다.
20년 넘게 사진기자로 활약한 그는 ‘새’가 되어 하늘을 나는 사진작가다. 블로그 이름도 ‘버드아이’(birdeye)다. ‘새’가 되어 날고 싶다는 염원과 ‘새’의 눈으로 바라보고 싶은 열망을 담았다.
그가 바라보는 앵글의 각도는 사물의 원형질이다. 보도사진이 아니라 피사체에 철학적 담론을 담는다. 그래서 생태사진과 다큐 사진에 천착했다. 사진은 풍경을 퍼 담는 찰나의 포착이 아니라 역사의 진실을 기록하는 예술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그는 사진기자로 활동할 당시 한국사진기자협회에서 수많은 상을 휩쓸었다. 남들이 보지 못한 시각, 남들이 가지 않은 장소, 남들이 하지 않은 발상으로 사진이 아닌 사실을 기록했다.
목원대에서 미술을 전공했고 상명대 예술디자인대학원을 나와 저널리스트 경험을 살려 대전보건대, 목원대, 대덕대, 충남대 등에서 사진을 가르쳤다.
세 번의 사진전, 두 권(꽃동네사람들·금강편지)의 시화집을 냈으며 올해 라오스 사진전도 계획하고 있다. 지금은 인도차이나 라오스에 살면서 이곳의 삶과 자연을 기록하고 있다. 틀린 삶이 아닌, 다른 삶을 향하는 ‘이카로스’의 꿈은 현재진행형이다.

목차

004 추천사
007 프롤로그

PartⅠ 알기 어려운 라오스

026 괜찮지 않아도 언제나 ‘버?냥’
030 내 편안함이 우선인 싸바이디
036 가장 많이 듣는 말 ‘버후, 버미, 버다이’
040 하염없이 손님을 기다리는 뚝뚝
044 모든 길은 페이스북을 통한다
050 채소는 가두고 가축은 풀어 키운다
054 딸 덕에 돈과 머슴이 한꺼번에
059 파스는 만병통치약
062 경적은 쓰지 않지만 양보는 없다
069 서류엔 발이 없다
072 여자인 까터이, 남자인 텀
075 비싼 물가로 허덕이는 라오스
082 작은 것을 챙기다 큰 것을 놓치다

PartⅡ 이해할 수 있는 라오스

092 젓가락이 필요 없는 찹쌀밥
096 라오스 전통 국수 카오삐약
100 잊지 못할 천상의 맛 비어라오
104 맥도날드는 없지만 KFC(?)는 있다
107 관공서 출입하려면 씬을 입어야
110 파란 머리끈은 중학생, 빨강은 고등학생
115 음력 16일이 없는 달력
120 곡소리 없는 좋은 집 ‘상가(喪家)’
125 덕쿤이 피면 더위가 찾아온다

PartⅢ 이해해야 하는 라오스

136 본명은 너무 길어서 몰라요
142 집과 땅은 우기에 골라라
146 쉽게 알 수 있는 강 지명
150 뱀을 닮은 라오어
154 바다는 없어도 소금은 나온다
160 동전이 없는 나라
165 카지노는 국경, 돈은 태국 돈으로
168 자동차 번호판은 권력이다
171 북한은 영원한 정치적 동반자
175 라오스 소수민족은 49개? 50개?
181 불운의 몽족, 이젠 부흥의 시대로

Part Ⅳ 흥겨운 라오

194 삐마이 전설과 일곱 공주
199 라오스의 신년 축게 분삐마이
204 탑돌이 하는 분?루앙
209 비를 부르는 기우제 분방화이
212 카오판싸, 억판싸 그리고 분쑤앙흐아

Part Ⅴ 불교와 생활

220 태어난 요일을 아시나요?
225 맨발의 수행 탁발
231 남자는 일생에 한 번 출가?
234 절이 가득한 도시들
239 다음 생엔 절집 개로 태어나자
243 지신을 모시는 파품
246 평안을 부르는 하얀 실팔찌 맏캔
250 한 집에 살면서 따로 밥을 먹지 마라

Part Ⅵ 가 봐야 할 곳

258 어머니의 강 메콩
264 메콩의 다리
269 메콩의 도시들
273 4,000개의 섬 씨판돈
278 폭포의 고장 볼라웬 고원
283 탐꽁로 그리고 타캑루프
286 비엔티안이 아닌 위양짠
290 젊은이들의 성지 왕위양
296 젊은이들의 성지 왕위양 블루라군
290 죽기 전에 가 보아야 할 꽝씨폭포
304 코끼리 고향 싸이냐부리
308 중국을 닮은 퐁쌀리
313 세계문화유산 루앙파방
317 앙코르왓보다 수백 년 앞선 왓푸
323 미스터리한 돌항아리

Part Ⅶ 라오스의 역사

330 비밀 전쟁 대행사 에어 아메리카
337 오바마 대통령과 UXO
342 양민학살의 현장 탐삐유 동굴
345 붉은 왕자 쑤파누웡(Souphanouvong)
348 위양짠 천도 450년
351 위양짠을 지키는 5개의 동상
357 허파깨오 정원에 있는 의문의 동상

Part Ⅷ 라오스의 경제

362 땅은 넓고 인구는 적은 라오스
368 차로 넘어 다니는 국경
372 산림부국에서 산림빈국으로
376 티크장을 아시나요?
380 냄새 고약한 화이트 골드 양파라
384 명약재 침향을 찾아서
388 빡쏭 커피
392 전기 수출로 먹고사는 나라
397 동굴은 많으나 터널은 없다
406 철도 역사는 125년 철로는 3.5km
410 거래 없는 라오스 주식시장
413 라오스의 미래는 경제특구로부터

Part Ⅸ 푸카오쿠와이 트레킹

420 라오스 트레킹 -푸카오쿠와이(Phou Khao Khouay)

432 출간후기

추천사

조원권(주한 라오스 명예영사 ,우송대학교 석좌교수)

알 수 없는 라오스, 몰라도 되는 라오스 책 출간이 너무도 반갑습니다.
라오스를 제대로 알고 이해하는 데 있어 라오스의 구석구석을 살펴나가는 저자의 세심한 관찰이 돋보입니다.
제가 우송대학교 부총장으로 재직하고 있을 때,... 더보기

책 속으로

[프롤로그]
라오스와의 인연은 땀띠와 배앓이였다. 그리고 라오스에서의 7년은 무척 덥고 지루했다. 더위는 신경을 무디게 하고, 게으름이란 편리함으로 빠져들게 만들었다. 더위는 온몸으로 땀을 배출했지만 그리움의 눈물은 바짝 말려버렸다.
낯설었던 라오스에서 살면서 알게 된 이야기와 경험한 각종 이야기를 정리하려고 하니 망설여지는 기분은 뭘까? 살면서 좋은 감정보다는 불편하고 기분 나빴던 감정이 앞서서일까? 아니면 라오스를 이야기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이 좋다고 하는데 나 혼자만 아니라고 반기를 드는 것이 눈치 보여서일까? 어찌되었든... 더보기

출판사 서평

우희철 저자님은 라오스에서 무려 7년이라는 시간을 보내셨습니다. 카메라를 들고 라오스의 곳곳을 누비며 그곳의 삶과 함께한 감정과 시선이 이 책에 담겨 있습니다. 때로는 라오스의 더위에 지치기도 했고, 타국의 낯선 문화에 좀체 적응하지 못해 진땀을 빼기도 했습니다. 그러한 삶의 기록들을 빠짐없이 담았습니다. 어쩌면 그것이야말로 라오스에서의 삶을 보여줄 수 있는 ‘진짜’ 체험기라고 할 수 있겠지요.
사진 속에 담긴 라오사람들의 눈빛과 해맑은 웃음을 보면서 그들의 생활 역시 우리네 삶과 크게 다르지 않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습니다. 인... 더보기

북로그 리뷰 (0) 쓰러가기

도서 구매 후 리뷰를 작성하시면
결제 90일 이내 300원, 발송 후 5일 이내 400원, 이 상품의 첫 리뷰 500원의 포인트를 드립니다.

포인트는 작성 후 다음 날 적립되며, 도서 발송 전 작성 시에는 발송 후 익일에 적립됩니다.
북로그 리뷰는 본인인증을 거친 회원만 작성 가능합니다.
(※ 외서/eBook/음반/DVD/GIFT 및 잡지 상품 제외) 안내
  • 해당도서의 리뷰가 없습니다.

Klover 평점/리뷰 (0)

문장수집 (0) 문장수집 쓰기 나의 독서기록 보기
※구매도서의 문장수집을 기록하면 통합포인트 적립 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양서-판매정가의 12%, ②일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이 분야의 베스트

  • 심용환
    14,850원
  • 재레드 다이아몬드
    25,200원
  • 김준혁
    16,200원
  • 설민석
    19,800원
  • 유홍준
    18,000원
더보기+

이 분야의 신간

더보기+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