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무료배송 소득공제

세계 경제 상식 사전 세계경제 핫이슈부터 환율 금융 상식까지 한 권으로 OK

개정판
정재학 지음 | 길벗 | 2013년 08월 30일 출간
클로버 리뷰쓰기
  • 정가 : 15,000원
    판매가 : 13,500 [10%↓ 1,500원 할인]
  • 혜택 :
    [기본적립] 150원 적립 [1% 적립] [추가적립] 5만원 이상 구매 시 2,000원 추가적립 안내 [회원혜택] 회원 등급 별, 3만원 이상 구매 시 2~4% 추가적립 안내 [리뷰적립] 리뷰 작성 시 e교환권 최대 300원 추가적립 안내
  • 추가혜택 : 포인트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도서상태 : 절판
상품상세정보
ISBN 9788966185955(8966185959)
쪽수 344쪽
크기 148 * 210 mm 판형알림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세계 경제의 이슈와 흐름을 읽는 101가지 키워드!
세계경제의 핵심을 담은 『세계 경제 상식 사전』. 세계경제의 중요 이슈들의 원인과 결과를 알기 쉽게 설명한 책이다. 복잡하고 어려운 금융ㆍ환율 용어와 개념 설명은 물론, 글로벌 경제위기를 가져온 금융시스템의 역사까지 꼼꼼하게 수록했다. 중요한 경제 상식을 재치 있는 삽화로 이미지화하여 이해를 돕고, 각종 도표와 그래프를 풍부하게 추가했다. 특히 각 챕터 마지막에는 본문에서 다룬 중요하거나 어려운 용어들을 《30초 세계경제 용어복습》 코너로 한 번 더 정리했다.

목차

첫째마당 세계경제 핫이슈 따라잡기

001 왜 ‘세계경제’를 공부해야 할까?
002 ‘세계경제위기’는 왜 끝없이 반복될까?
003 세계경제가 기침하면 한국경제는 감기에 걸린다?
004 세계경제의 세 마리 백조 ‘블랙스완’ ‘화이트스완’ ‘그레이스완’
005 통화정책 최후의 히든카드 ‘양적완화’
006 고객님, 한도가 초과되었습니다~ ‘시퀘스터’
007 벼랑 끝에 매달린 미국경제 ‘재정절벽’
008 따뜻한 마음의 새로운 경제 ‘자본주의 4.0’
009 ‘셰일가스’가 세계경제에 불을 붙일까?
010 ‘G7’ 시대 가고 ‘G20’ 시대 왔다
011 3개의 화살로 일본경제를 살린다 ‘아베노믹스’
012 시진핑 경제 ‘짜이핑헝’으로 중진국 함정을 탈출하다
013 골치 아픈 ‘유로화’ 왜 만들었을까?
014 돈은 합쳤으니 이제 국채도 하나로? ‘유로본드’
015 ‘돼지(PIGS)’ 살리려다 ‘물고기(FISH)’ 잡겠네!
016 유로존 탈출 말고는 답 없다? ‘그렉시트’
017 유럽 구제금융의 트로이카 ‘IMF’ ‘ESM’ ‘ECB’
018 사람들의 욕망이 묻힌 정보의 광산 ‘빅데이터’
019 ‘조세천국’에서 ‘조세휴양지’까지, 전세계 부자들의 파라다이스?
020 핫머니 잡는 데는 내가 특효! ‘토빈세’
021 거대블록 FTA가 몰려온다! ‘RCEP’ ‘TTIP’ ‘TPP’
022 무제한 양적완화의 탈출구를 찾아라! ‘출구전략’
023 저성장 끝! 성장궤도에 다시 진입할까? ‘포스트 뉴노멀’

둘째마당 아는 척 하기 딱 좋은 세계경제 기초상식

024 골드미스의 천생연분, 최초의 은행가 ‘골드스미스 씨’
025 은행은 벤치에서 유래한 말? 중세 최대 은행가 ‘메디치 가문’
026 월스트리트를 쥐고 흔드는 ‘유대인 자본’
027 튤립의 나라 ‘네덜란드’는 금융시스템의 원조
028 세계 최초이자 최악의 거품 ‘튤립 투기’ 사건
029 유럽 왕족도 무릎 꿇린 금융황제 ‘로스차일드 가문’
030 19세기 런던의 월스트리트 ‘롬바드스트리트’
031 인디언을 막기 위한 나무 울타리가 있던 길 ‘월스트리트’
032 플라타너스나무 아래에서 시작된 ‘뉴욕증권거래소’
033 잘나가는 블루칩 30개면 충분해! ‘다우지수’
034 미국 중앙은행 표기는 FRB가 아니라 ‘Fed’라고?
035 전세계 금리를 올리고 내리는 곳 ‘FOMC’
036 JP모건을 둘로 쪼갠 ‘글래스스티걸법’
037 역사상 최악의 경제위기 ‘1929년 세계대공황’
038 최초의 금융피라미드 사기꾼 ‘찰스 폰지’
039 뭐니뭐니해도 금이 최고! ‘금본위제’
040 모든 화폐는 달러로 통한다! ‘브레튼우즈체제’
041 더이상 바꿔줄 금이 없다! ‘스미소니언체제’
042 세계금융위기의 씨앗을 뿌린 ‘킹스턴체제’
043 세계 최초의 선물거래소 ‘도지마 쌀거래소’
044 선물거래의 메카 ‘시카고상품거래소’
045 세계금융위기까지 몰고 온 ‘파생상품’은 왜 생겨났을까?
046 미래의 위험을 피하려고 만든 ‘선물’ ‘옵션’이 위기를 키우다!
047 통화를 맞바꾼 세계은행과 IBM ‘스와프’
048 전세계인을 공포로 몰고 간 두 차례의 ‘오일쇼크’
049 일본의 잃어버린 20년 불러온 ‘플라자합의’
050 세계 최초의 펀드, 영국의 ‘해외식민지·정부신탁’
051 은행은 은행인데 하는 일이 달라요 ‘상업은행’ ‘투자은행’
052 세계경제의 저승사자, 신용평가회사 ‘무디스’ ‘S&P’ ‘피치’
053 세계경제를 초토화시킨 ‘서브프라임모기지’
054 유로로 통하는 그들만의 리그 ‘유로존’

셋째마당 세계경제를 읽는 힘, 환율과 금융상식

055 ‘환율’ 두고 벌이는 총성 없는 전쟁
056 와타나베 부인에서 왕씨 부인까지 ‘캐리트레이드’
057 이제 한국도 내신 1등급 국가! ‘FTSE지수’ ‘MSCI지수’
058 저축은행에 돈 맡기기 전에 꼭 확인하자! ‘BIS자기자본비율’
059 BIS자기자본비율, 양보다 질이다 ‘바젤Ⅲ’
060 금리 0%여도 돈 안 빌려요! ‘유동성함정’
061 은행이 돈을 못 만들면 돈맥경화 걸린다? ‘지급준비금’
062 한국은 ‘외환보유액’ 세계 7위! 얼마나 있어야 안심할까?
063 매일매일 변하지 않는 환율도 있다! ‘고정환율제’ ‘변동환율제’
064 달러에 말뚝 박아둔 홍콩! ‘페그제’
065 중국도 변동환율제로 간다! ‘복수통화바스켓제’
066 울퉁불퉁한 외환 그래프를 쭉~ ‘스무딩 오퍼레이션’
067 환율과 서로 맞물려 돌아가는 국가경제의 가계부 ‘국제수지’
068 대영제국의 추억을 잊지 못하는 영국과 호주! ‘외국통화표시법’
069 ‘통화제도’를 알아야 환율을 알 수 있고, 세계경제가 보인다!
070 환율을 좌지우지하는 6가지 요인
071 특이한 이름의 외채들 ‘사무라이·양키·불독 본드’
072 ‘트리플 강세와 약세’는 외국인 때문?
073 외환시장에도 도매 있고, 소매 있다
074 엔, 유로 환율은 한 다리 건너 결정! ‘크로스레이트’ ‘재정환율’
075 환위험 피하려면 사고파는 양이 같아야! ‘롱포지션’ ‘쇼트포지션’
076 환율에도 공장도가격이 있다? ‘매매기준율’
077 외국 돈, 살 때 다르고 팔 때 다르다? ‘환율 스프레드’
078 어디로 튈지 모르는 환율, 피할까 즐길까? ‘환헤지’ ‘환노출’
079 오르락내리락 환율변동 위험, 어떻게 피할까? ‘선물환거래’
080 꼬리가 몸통을 흔든다 ‘역외선물환시장’

넷째마당 알아두면 돈 되는 해외투자 정보

081 돈 앞에 국경 없다, 활발해지는 ‘해외 직접투자’
082 중국 주식은 내수용, 수출용 따로 있다? ‘A주’ ‘B주’
083 중국 알짜 주식은 여기 다 있다! 홍콩 ‘H주’ ‘레드칩’
084 중국 주가 오르는데 내 펀드는? ‘항셍지수’ ‘H지수’
085 중국 소비 신세대의 등장! ‘버링허우’ ‘주링허우’
086 아시아 최고(最古) 증권거래소 ‘뭄바이증권거래소’
087 수출 중심 중국, 내수 중심 인도
088 인도는 왜 IT기술이 발달했을까?
089 중국의 만만디보다 더 무서운 인도의 ‘힌두리스크’
090 걸음마 단계지만 부지런히 성장 중인 ‘베트남 증권시장’
091 중국 게 섰거라, 베트남이 간다! ‘도이머이 개혁’
092 4대문명의 발상지가 세계경제의 중심으로! ‘치미아’
093 도쿄·오사카 증권거래소 통합, 공룡 거래소 ‘JPX’ 탄생!
094 소니와 혼다 키워낸 일본 벤처기업의 산실 ‘자스닥’
095 세계경제의 떠오르는 시장 ‘이머징마켓’
096 브릭스의 표기는 ‘BRICs’일까, ‘BRICS’일까?
097 신흥시장의 다음 주인공은? ‘마빈스’ ‘미스트’ ‘시베츠’
098 몸이 열이라도 모자란 이머징마켓 최고 스타 ‘인도네시아’
099 무서운 슈퍼루키 ‘프런티어마켓’
100 기회의 땅 아프리카, ‘하마세대’ 가고 ‘치타세대’ 온다!
101 세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는 곳 ‘이미아’

별책부록 《최신 세계경제 용어집》

출판사 서평

경제를 읽는 힘을 경제 왕초보 고수로 만들어주는 세계경제 키워드 101가지
* 암호 같은 경제용어 해독은 물론 한국경제를 좌지우지하는 세계경제 읽는 힘까지 OK!
* 세계경제 핫이슈, 기초상식부터 환율 ㆍ 금융 상식과 해외투자 정보까지 총정리!
* 신문이나 책을 읽다가 궁금한 용어가 생기면 바로 찾아볼 수 있는 별책부록 《최신 세계경제 용어집》까지!

세계경제가 기침하면 우리 경제는 감기에 걸린다?
더 이상 남의 이야기가 아닌, 내 돈과 우리 가정경제와 직결된 세계경제!
미국의 부동산 대출 부실의 여파로 내 펀드가 ... 더보기

Klover 리뷰 (0)

북로그 리뷰 (4) 전체보기 쓰러가기

북로그 리뷰는 본인 인증 후 작성 가능합니다.
책이나 타인에 대해 근거 없이 비방을 하거나 타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내용은 비공개 처리 될 수 있습니다.
※ 북로그 리뷰 리워드 제공 2021. 4. 1 종료
  •   나의 세계경제상식지수도 알수있구요(저는 아는게 별로없음-_-;; 경제따위)   중세시대의 금융, 환전에 관련된 일화 유대인이 핍박을 많이 당했다가, 공부 열심히해서 세계를 쥐고흔든다고하죠? (기독교에 그런내용이 나오는지 하여튼 그런가보더라구요. 저는 기독교 안믿으니까 모름) 유대인자본에 대한 이야기도 나오구요~ 꽃으로 투기를 하다니!!! 튤립을 좋아하지만 이런일이 있었는지도 몰랐네요=_=;; 환율과 원화에대한 이야기들 인도가 왜 IT강국인가도 나와있더라구요~ 만... 더보기
  • 세계경제상식사전 dd**3 | 2013-09-18 | 추천: 0 | 5점 만점에 5점
      국내 경제학이 궁금하다면 경제학 무작정따라하기 그리고 세계가 궁금하다면 세계경제 상식사전 !!!   이책은 금융분야 전체가 궁금하고 매일 뉴스 신문에 등장하는 단어나 경제의 방식이 궁금한 사람들 그중에서도   초중급자들을 위한책입니다. 만일 대부분의 경제를 전문적으로 알고싶다면 좀더 전문적인 책이 좋겠으나   나는 뉴스 신문에 등장하는걸 전혀 모르겠다 또는 알아는 듣는데 좀더 자세한 이해가 필요하다 싶은 분들에게 적극추천입니다   우리는 매일같이 등장하는 경제용어와 경... 더보기
  • '오일 쇼크', '블랙 스완'등  뉴스나 기사에서 한번쯤 들어보긴 했으나 의미는 잘 몰랐던 경제 용어들을 알 수 있었고,  그동안 머릿속에서 뒤죽박죽이었는데 책을 읽고 차곡차곡 정리가 되었다.   책의 구성이 경제 핵심 키워드를 재치있게 제목으로 제시하여 궁금증을 유발한 다음 짤막한 에피소드형식으로 간단 명료하게 설명이 되어 있어서 자칫 지루할 수 있는 경제 책인데 지루하지가 않았고, 내용도 어렵지 않아서 좋았다. 또한 내가 읽기 전에 '이 경제 용어가 뭔 뜻이지?' ... 더보기
  • 세계 경제가 기침하면 우리 경제는 감기에 걸린다는 말이 있다. 이 책은 신문과 방송에 오르내리는 세계 경제의 중요 이슈들의 원인과 결과를 초보도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설명했다. 암호같은 금융, 환율 용어의 개념 설명은 물론이고 글로벌 경제위기를 가져온 금융시스템의 역사도 꼼꼼하게 수록되어 있다. 총 4개의 마당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쳣째마당 세계경제 핫이슈 따라잡기에서는 현재 세계 경제에서 핫한 이슈로 떠오르고 있는 양적환화, 시퀘스터 등의 용어를 삽화를 통해 쉽게 설명해 주고 있다.  다음 장인 둘째마당에서... 더보기

문장수집 (0) 문장수집 쓰기 나의 독서기록 보기
※구매 후 문장수집 작성 시, 리워드를 제공합니다. 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서양도서-판매정가의 12%, ②일본도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