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MD의선택 무료배송 소득공제

신문 읽을까 클릭할까

청소년 지식수다 2
마리용 기요 지음 | 이은정 옮김 | 니콜라 와일드 그림 | 김민하 감수 | 내인생의책 | 2014년 05월 19일 출간
주요 일간지 북섹션 추천도서
  • 정가 : 13,000원
    판매가 : 11,700 [10%↓ 1,30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650원 적립 [5% 적립] [추가적립] 5만원 이상 구매 시 2천원 추가적립 안내 [회원혜택] 실버등급 이상, 3만원 이상 구매 시 2~4% 추가적립 안내
  • 추가혜택 : 포인트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배송일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기준 지역변경
    09월 26일 출고 예정 배송일정 안내
  • 바로드림 : 인터넷으로 주문하고 매장에서 직접 수령 안내 바로드림 혜택
    휴일에는 바로드림 픽업으로 더 빨리 받아 보세요. 바로드림 혜택받고 이용하기
상품상세정보
ISBN 9788997980994(8997980998)
쪽수 192쪽
크기 140 * 220 * 15 mm /412g 판형알림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청소년 지식수다」 제2권 『신문 읽을까 클릭할까』. 이 책은 신문의 제작 과정과 그에 얽힌 자세한 이야기를 담고 있다. 우리 곁에는 늘 신문, 잡지, 인터넷 기사가 있지만 신문의 정체와 언론의 이면을 파악하지 못하면 정보의 홍수에 휩쓸리기 쉽다. 따라서 이 책을 통해 독자는 신문을 제대로 읽고 범람하는 정보 사이에서 유용하고 믿을 만한 사실을 골라내는 능력을 갖추게 될 것이다.

저자소개

저자 : 마리용 기요

저자 마리용 기요는 어린 시절 기요는 기자가 되고 싶다고 생각한 적이 단 한 번도 없었다. 하지만 21살에 지역 신문 《르 비앵 퓌블릭》에서 연수를 했을 때, 기자가 자신의 천직이라는 사실을 갑자기 깨달았다. 공무원이 되기 위해 리옹의 정치대학에 막 입학한 참이었다. 결국 기요는 다시 입시를 준비하여 파리 실용 저널리즘 연구소에 합격했다. 그 뒤에 청소년을 대상으로 하는 일간지 《락튀》의 기자로 활동했다. 몇 차례 언론사를 옮겼지만 늘 청소년 독자를 대상으로 하는 글을 썼다. 2001년부터 《르 몽드 데 아도》 기자로 일하고 있다.

역자 : 이은정

역자 이은정은 연세대학교 심리학과를 졸업하고 프랑스 리옹 2대학원에서 인지심리학을 공부했다. 프랑스 대사관 문화과에서 프랑스 책과 작가를 한국에 알리는 일을 했으며, 현대경제연구원에서 경영컨설팅 선임연구원으로 재직했다. 프랑스의 심리학 관련 서적을 옮기고 한국에 소개했다. 옮긴 책으로는 《꾸뻬씨의 우정여행》 《심리학의 작은 비밀》 《창의적 문제해결 수업 HowHow 시리즈》 등이 있다.

그림 : 니콜라 와일드

그린이 니콜라 와일드는 정말 하고 싶은 이야기를 찾으려고 이 작은 행성을 탐험하며 수년을 보냈다. 그 결과 전기, 여행기, 르포 등 다양한 장르로 아프가니스탄과 이란에 대한 만화를 그리게 되었다. 출판사에서 이 시리즈에 넣을 일러스트를 그려 달라고 제안하면서 다양한 주제들을 보여 주었을 때 망설임 없이 ‘신문’ 편을 선택했다. 자신은 이미 언론 일을 하고 있었으니까.

감수 : 김민하

감수자 김민하는 서울대학교 고고미술사학과를 졸업하고 오하이오주립대학교에서 저널리즘 석사를, 맨체스터대학교에서 정치언론학 박사 학위를 받았다. 현재 성균관대학교 신문방송학과 교수로 저널리즘 이론, 저널리즘과 정치에 대해 가르치고 있다. 뉴스 미디어의 효과, 뉴스와 사회 자본, 뉴스의 인류학 등을 연구하며, 저서로는 《뉴스 수용자의 진화》(공저) 등이 있다.

목차

감수자의 글 ㆍ4
들어가며 ㆍ6

A
사건·사고 Accident ㆍ13
광고 Advertisement ㆍ17
홍보 담당자 Advertisement manager ㆍ21

B
이중 매체 Bimedia ㆍ25
블로거 Blogger ㆍ29
단신 Brief ㆍ33

C
지역 신문 Community newspaper ㆍ37
언론 재벌 Conglomerate media group ㆍ40

D
의심 Doubt ㆍ43

E
멸종 Extinction ㆍ47
F
축제 Festiva ㆍ50
프리랜서 기자 Freelancer ㆍ54
무가지 Free newspaper ㆍ57

G
구텐베르크 Gutenberg ㆍ60

H
벌집 Hive ㆍ64

I
수입 Income ㆍ68
독립성 Independence ㆍ71
정보 전달 Information delivery ㆍ75

J
기자 Journalist ㆍ79
정글 Jungle ㆍ82

K
가판대 Kiosk ㆍ85

L
1881년 7월 29일 법 Laws of 1881 ㆍ88
알베르 롱드르 Londres Albert ㆍ92

M
매그넘 Magnum ㆍ95
마케팅 Marketing ㆍ99

N
탄생 Naissance ㆍ103
뉴스 통신사 News agency ㆍ106

O
객관성 Objectivity ㆍ110

P
피플 People ㆍ114
프티 주르날 Petit journal ㆍ117
프레스 투어 Press tour ㆍ120

Q
자질 Qualification ㆍ124

R
위험 Risk ㆍ128

S
풍자 Satire ㆍ132
특종 Scoop ㆍ136
구독자 Subscriber ㆍ140
국가 보조금 Subsidy ㆍ144

T
땡땡 Tintin ㆍ148
트위터 Twitter ㆍ151

U
지하신문 Underground press ㆍ155
노동조합 Union ㆍ159
효용성 Utility ㆍ163

V
직업윤리 Vocational ethics ㆍ166

W
워터게이트 Watergate ㆍ170
위키리크스 Wiki Leaks ㆍ174

X
정보원 Mr. X ㆍ178

Y
요미우리 신문 Yomiuri Shimbun ㆍ181

Z
에밀 졸라 Zola ㆍ185

퀴즈 ㆍ189
맺는 말 ㆍ191

책 속으로

광고 담당자는 신문사 편집국장에게 전화를 걸어서 어떤 브랜드의 광고를 ‘따냈다’는 사실을 알려 준다. 그러면 편집국장은 광고에 맞추어 신문 레이아웃을 짜기 위해 머리를 쥐어뜯는다. 모든 브랜드는 자신의 상품 광고가 좋은 자리에 실리기를 원하기 때문이다. 가장 인기가 많은 자리는 신문의 1면과 마지막 면이다. 편집국장은 광고주가 원하는 자리를 마련해 주기 위해 마지막 순간까지 신문의 레이아웃을 수정하기도 한다.
19p, 광고 Advertisement

인터넷 매체의 기자는 거의 실시간으로 뉴스를 생산한다. 그러다 보니 사건과 일... 더보기

출판사 서평

《르 몽드 청소년》 《우에스트 프랑스》 《Parents d'ado》 추천 도서!

종이 신문은 살아남을까, 멸종할까?
현재 미디어 초미의 관심사인 이 문제에 대해 현직 프랑스 기자가 답한다.
_신문보다 더 빠른 SNS가 있으니 종이 신문은 필요 없지 않을까?
_뉴욕타임스, 워싱턴포스트도 종이 신문 발행을 중단할 예정이다.

최근 기자와 언론에 대한 인식이 나빠지고 있다. 심지어 기자를 쓰레기에 비유한 ‘기레기’라는 신조어까지 등장했다. 트위터나 페이스북 같은 SNS가 신문이나 뉴스보다 더 빨리 새로운 소식을 전하기 ... 더보기

Klover 리뷰 (0)

북로그 리뷰 (10) 전체보기 쓰러가기

도서 구매 후 리뷰를 작성하시면
결제 90일 이내 300원, 발송 후 5일 이내 400원, 이 상품의 첫 리뷰 500원의 포인트를 드립니다.

포인트는 작성 후 다음 날 적립되며, 도서 발송 전 작성 시에는 발송 후 익일에 적립됩니다.
북로그 리뷰는 본인인증을 거친 회원만 작성 가능합니다.
(※ 외서/eBook/음반/DVD/GIFT 및 잡지 상품 제외) 안내
  • 컴퓨터 앞에 앉으면 제일 먼저 하는 것은 뉴스 검색이다. 실시간으로 뉴스를 볼수 있으니 우리집에 있는 신문은 어느순간 애물단지가 된 느낌이다. 십년도 넘게 아이들을 위해 어린이 신문도 함께 구독하고 있다. 앉아서 신문을 정독할 시간이 없을때가 많으니 클릭 한번으로 손쉽게 볼수 있는 인터넷 기사를 접하게 된다. 작은 아이는 연재되고 있는 만화를 보느라 어린이 신문을 계속 보고 싶어한다. 하지만 그 외의 기사들은 잘 접하지 않으니 늘 고민을 한다. 계속 신문을 봐야할까, 말아야할까?     청소년 지... 더보기
  •  세상이 많이 변화하면서 책 제목도 그 환경을 따라가고 있다고 느낄 수 있는??? 내인생의책] 신문, 읽을까 클릭할까? 예전을 생각하면 한집에 한집걸러 신문을 읽었던 시절이 있었는데, 요즘은 인터넷의 발달로, 컴퓨터로 혹은 전화기로 신문을 읽는 모습들을 많이 보게 된다. 잠깐 옛날을 회상해 보면, 지하철을 타면 손에 신문을 읽으며 옆사람에게 불편을 주던 시절도 있었고, 자전거, 오토바리로 신문배달하던 모습도 기억이 난다. 하지만, 내가 만난 <[내... 더보기
  • 책 머리에 감수자의 글을 읽다보니 이 책이 만들어진 과정과 이 책에서 이야기 하는 내용에 대해 요점정리가 잘 되어 있었다. "인터넷이 댕중화된 뉴미디어 시대의 신문을 종합적으로 고찰한다. 우선 기자의 역할에서부터 신문이 만들어지는 과정, 그 과정과 관련된 다양한 요소까지 세세한 관찰과 경험을 바탕으로 설명한다" 라고 이야기 되어 있다. 공감하는 부분이 상당히 많음을 인식했다. 왜냐하면 요즈음 아이들에게 뉴스는 네이버에서 상당한 양을 접하기 때문이다. 신문을 펼쳐보는 것이 얼마나 오래된 일이 되었음을 알게 되고 신문을 통해 얻고자 하... 더보기
  • 요즘 신문을 구독해서 보는 집은 많지 않지요~ 저희집도 종이가 쌓이는것도 싫고 필요한 정보만 찾압는 습관이 있는편이라 집에 신문을 구독하고 있지는 않고 있답니다. 가깜 필요하면 어디서든 쉽게 구할 수 있는 부분이 신문이기도 하니까요. 그래서 아이랑 신문에 대해 이책으로 잘 알아보기로 했답니다. 이책의 구조는 이렇습니다. 48개의 키워드로 단락단락 이야기가 진행되어진답니다. 언론을 중심으로돌아는 신문을 하나의 키워드 형식으로 구성언론 매체에 담긴 저나는 글이 어떻게 쓰이며, 어떤 과정을 거쳐 독자에게 도달하게 되는지 정확히 아는 사... 더보기
  • 인터넷이 발달하게 되면서, 언젠가 신문사를 통해 전달되는 신문의 필요성을 명징하게  느끼지 못함으로 해서 신문을 끊어 버리는 사태까지 직면하게된 오늘날의 현실은 비단 나만의 상황이라고 보기엔 너무도 유사한 사람들이 많아 크게 잘못 되었다는 의식을  같기는 힘들다. 그러면 그런 신문과 잡지, 인터넷 기사들에 대해 우리는 얼마나 알고 있을까? 언론 매체에 기록된 글이 어떻게 쓰여지고 어떤 과정을 거쳐 독자들에게 도달하게 되는지 정확히 알 수 없기에 우리는 미디어 정치, 또는 언론 플레이라는 눈가림에 휘... 더보기

문장수집 (0) 문장수집 쓰기 나의 독서기록 보기
※구매도서의 문장수집을 기록하면 통합포인트 적립 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서양도서-판매정가의 12%, ②일본도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이 분야의 베스트

더보기+

이 분야의 신간

더보기+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