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MD의선택 무료배송 소득공제

매그넘 컨택트시트

양장
크리스텐 루벤 지음 | 김동규 옮김 | 쌤앤파커스 | 2011년 10월 15일 출간
클로버 리뷰쓰기

이 책의 다른 상품 정보

  • 정가 : 70,000원
    판매가 : 63,000 [10%↓ 7,000원 할인]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3,500원 적립 [5% 적립] [추가적립] 5만원 이상 구매 시 2천원 추가적립 안내 [회원혜택] 실버등급 이상, 3만원 이상 구매 시 2~4% 추가적립 안내
  • 추가혜택 : 포인트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도서상태 : 절판
상품상세정보
ISBN 9788965700197(8965700191)
쪽수 507쪽
크기 280 * 348 * 35 mm /4416g 판형알림
원서명/저자명 Magnum contact sheets/Lubben, Kristen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매그넘 사상최초, 밀착인화지에 담겨진 작가들의 열정

『매그넘 컨택트시트』는 매그넘 사상최초로 컨택트시트, 즉 밀착인화지와 작품을 함께 수록한 사진집이다. 매그넘(정식명칭 매그넘 포토스)은 신화가 된 우리 시대 최고의 다큐멘터리 사진집단이다. 매그넘은 몇 년마다 그간의 성과물을 모아 사진집을 출간해오고 있지만, 밀착인화지를 대대적으로 공개하는 것은 이 책이 최초다. 이 책은 매그넘 70년 역사의 대표적인 사진가들이 어떻게 촬영하고, 편집했는지 139장의 밀착인화지, 250여 장의 프린트, 다양한 관련자료를 통해 보여준다.

70년 넘게 세계 곳곳에서 치열하게 작업해온 매그넘 사진가들의 열정은 이 책에 수록된 밀착인화지에 고스란히 녹아들어 있다. 1930년대의 젊은 앙리 카르티에-브레송, 로저 무어, 인도차이나반도에서 지뢰폭파로 죽은 후, ‘종군기자의 전설’이 된 전쟁사진가 로버트 카파, 당대에 이미 모던한 사진을 창조했던 필립 할스먼으로부터, 양차대전과 냉전시대의 사진가들을 거쳐, 1990년대와 2000년대의 새로운 사진가들에 이르기까지, 매그넘의 찬란한 기록과 진실의 역사가 펼쳐진다.

상세이미지

매그넘 컨택트시트(양장본 HardCover) 도서 상세이미지

저자소개

저자 : 크리스텐 루벤

저자 크리스텐 루벤은 뉴욕국제사진센터(ICP) 의 어소시에이트 큐레이터. 저서로는 『수전 메이셀라스 역사 속에서Susan Meiselas : In History』, 『아멜리아 에어하트 이미지와 상징Amelia Earhart: Image and Icon』 등이 있다.

역자 : 김동규

역자 김동규는 포항공대 신소재공학과를 졸업하고 동 대학원에서 석사학위를 취득했다. 현재 인트랜스번역원의 전문번역가로 활동하고 있다. 옮긴 책으로는 『이코노미스트 2011 세계경제대전망』(공역), 『맥킨지 금융보고서』(공역) 등이 있다.

목차

서문 크리스텐 뤼벤 8

1930-49
1933 앙리 카르티에-브레송/세비야 18
1936 데이비드 ‘침’ 시모어/군중 속의 여인/ 캐롤 나가르 22
1936 허버트 리스트/사람과 개/피어-올라프 리히터 24
1938 로버트 카파/세그레 강의 전투/신시아 영 26
1940 베르너 비숍/산/마르코 비숍 32
1940 조지 로저/전격전 36
1941 조지 로저/서부 사막 42
1944 로버트 카파/D데이/신시아 영 46
1945 로버트 카파/라이프치히/신시아 영 52
1946 허버트 리스트/아카데미의 석고모형/피어-올라프 리히터 56
1948 데이비드 ‘침’ 시모어/바느질하는 소녀들/캐롤 나가르 58
1948 필립 할스먼/달리 원자론 60

1950-59
1951 베르너 비숍/메이지신궁 안뜰/마르코 비숍 64
1953 엘리어트 어윗/엄마와 아기 66
1953 마크 리부/에펠탑 페인트공/신시아 영 70
1955 코넬 카파/페론정권의 붕괴 74
1956 에리히 레싱/부다페스트 76
1957 버트 글린/아칸소, 리틀록 82
1957 잉게 모라스/타임스퀘어에 나타난 라마/존 제이콥 86
1959 이브 아놀드/조안 크로포드 90
1959 엘리어트 어윗/키친 논쟁 94
1959 버트 글린/피델 카스트로 98
1959 마릴린 실버스톤/달라이 라마/제임스 A. 폭스 102

1960-69
1960 르네 뷔리/보건부 108
1960 잉게 모라스/난민촌/존 제이콥 112
1961 이브 아놀드/말콤 엑스 116
1961 코넬 카파/백악관/신시아 영 118
1961 브루스 데이비드슨/민권운동 124
1961 필립 존스 그리피스/피아노를 부수는 꼬마/브리지트 라르디누아 132
1962 콘스탄틴 마노스/무덤가의 여인들 134
1963 르네 뷔리/에르네스토 ‘체’ 게바라 138
1964 레너드 프리드/마틴 루터 킹 144
1964 데이비드 헌/비틀즈 150
1965 데이비드 헌/진 스트레이커 154
1966 토마스 횝커/무하마드 알리 158
1967 필립 존스 그리피스/민간인 희생자, 베트남/브리지트 라르디누아 162
1968 브뤼노 바르베/파리 폭동 164
1968 폴 푸스코/로버트 케네디 장례열차 170
1968 요제프 쿠델카/프라하 침공 176
1968 데니스 스톡/캘리포니아 록콘서트 182
1968 데니스 스톡/플라야 델 레이 지역 184
1969 리처드 칼바/창가의 여인 188
1969 기 르케렉/마일스 데이비스 192

1970-79
1970 라구 라이/테레사 수녀 198
1972 질 페레스/피의 일요일 200
1972 페르디난도 시아나/가트의 개 208
1973 기 르케렉/아티초크 추수 210
1973 수전 메이셀라스/카니발 스트리퍼 214
1974 이안 베리/영국인 220
1976 미카 바르-암/엔테베로부터의 귀환 224
1976 마르틴 프랑크/르 브루스크 지역 228
1976 크리스 스틸-퍼킨스/테즈 230
1977 짐 골드버그/티제이 232
1978 레이몽 드파르동/차드238
1978 레너드 프리드/경찰 업무 242
1978 구보타 히로지/황금바위 248
1978 조지 로저/할례의식 252
1978 알렉스 웹/남자구역 256
1979 압바스/미국대사관 밖의 무장세력 260
1979 수전 메이셀라스/산디니스타 반군 264

1980-89
1980 리처드 칼바/로톤다 광장 270
1981 피터 말로/마거릿 대처 274
1981 피터 말로/북아일랜드 276
1981 마틴 파/악천후 280
1983 스티브 매커리/모래폭풍 286
1984 브루스 길든/성 제나로 거리축제 290
1985 이안 베리/아파르트헤이트 장례식 296
1985 마틴 파/마지막 휴양지 300
1985 존 빙크/염소가죽통에 물 채우기 302
1986 스튜어트 프랭클린/모스사이드 택지 304
1986 장 고미/사격연습 306
1987 마크 리부/클라우스 바르비 재판 312
1987 페르디난도 시아나/마르페사 316
1988 파트릭 자크만/성벽도시 320
1989 레이몽 드파르동/ 베를린 장벽 322
1989 스튜어트 프랭클린/톈안먼 광장 326
1989 짐 골드버그/방송 종료 330
1989 요제프 쿠델카/노르파드칼레 334
1989 게오르기 핀카소프/아르메니아 지진 338

1990-99
1990 파트릭 자크만/경찰폭력 344
1991 칼 드 카이저/성 금요일 행진 348
1991 칼 드 카이저/KKK단 352
1991 니코스 이코노모풀로스/중앙역 356
1991 래리 타웰/젊은 게릴라들 362
1992 장 고미/참치잡이 366
1993 마크 파워/해상예보 370
1993 래리 타웰/장난감 총을 든 아이들 374
1995 크리스티나 가르시아 로데로/산부인과 병동 378
1995 일라이 리드/르완다 난민 382
1996 마르틴 프랑크/불교 승려 388
1996 래리 타웰/메노나이트 교도 392
1997 크리스 스틸-퍼킨스/정신요양원 394
1998 치엔치 창/사슬 398
1998 브루스 길든/야쿠자 402
1998 트렌트 파크/여름비 406
1999 알레산드라 상기네티/목걸이 410
1999 크리스 스틸-퍼킨스/후지산 412

2000-2010
2000 크리스토퍼 앤더슨/아이티 난민 418
2000 야콥 아우에 소볼/사빈느 422
2000 브뤼노 바르베/모로코 426
2000 요나스 벤딕센/인공위성 430
2000 토마스 드보르작/체첸 전사들 434
2000 엘리어트 어윗/불독 440
2000 트렌트 파크/제7의 물결 444
2000 파올로 펠레그린/세르비아의 장례식 448
2001 크리스토퍼 앤더슨/쿤두즈 전투 452
2001 데이비드 앨런 하비/카니발 456
2001 토마스 횝커/9/11 458
2002 크리스티나 가르시아 로데로/소도 462
2002 파올로 펠레그린/웨스트 뱅크 464
2002 알렉 소스/모녀 468
2002 도노반 와일리/메이즈 감옥 470
2003 파올로 펠레그린/팔레스타인 장벽 474
2004 트렌트 파크/슈퍼 주머니쥐 478
2005 압바스/정찰 중인 미군 480
2005 마크 파워/두 개의 노랫소리 484
2006 앙투안 다가타/멕시코 488
2006 미카엘 스보츠키/뷰포트 웨스트 492
2010 치엔치 창/여행기 494
2010 짐 골드버그/프루프 498

저자 소개 502
출처 소개 502
감사의 말 506
인덱스 507

책 속으로

“밀착인화지는 더 이상 대부분의 사진가들에게 실질적인 작업도구가 아니지만, 역사적인 기록물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으며 보관소에 안치되는 존재가 되었다. 그러나 그곳에서 누리는 가치는 애초에 일상적인 기능을 담당하던 시절보다 오히려 더 커질 것 같다. 한 세기에 걸쳐 수많은 사진가들이 보았던 것, 또 그들이 보던 방식에 대한 영구적인 기록으로서 여전히 후세의 사람들은 이 기록물들을 찾아볼 것이므로.”―크리스텐 루벤, ICP 어소시에이트 큐레이터

“……밀착인화지에서 좋은 사진을 골라내는 것은 마치 와인창고에 내려가 명품 와인을 찾아... 더보기

출판사 서평

세계 사진계의 살아 있는 전설
매그넘의 대표 사진가 69인의 걸작, 435장의 흑백·컬러사진 및 밀착인화지 최초공개!
“기록을 예술의 단계로 끌어올린다!”

이 책『매그넘 컨택트시트MAGNUM CONTACT SHEETS』는 매그넘 사상최초로 컨택트시트, 즉 밀착인화지와 작품을 함께 수록한 사진집으로, 2011년 가을 전세계 동시출간 된다. 매그넘은 몇 년마다 그간의 성과물을 모아 사진집을 출간해오고 있지만, 밀착인화지를 대대적으로 공개하는 것은 이 책이 최초다. 이 기념비적인 책은 매그넘 70년 역사의 대표적인 사진... 더보기

Klover 리뷰 (0)

북로그 리뷰 (4) 전체보기 쓰러가기

도서 구매 후 리뷰를 작성하시면
결제 90일 이내 300원, 발송 후 5일 이내 400원, 이 상품의 첫 리뷰 500원의 포인트를 드립니다.

포인트는 작성 후 다음 날 적립되며, 도서 발송 전 작성 시에는 발송 후 익일에 적립됩니다.
북로그 리뷰는 본인인증을 거친 회원만 작성 가능합니다.
(※ 외서/eBook/음반/DVD/GIFT 및 잡지 상품 제외) 안내
  • 이 책은 사진 전공자를 위한 서적이다. 컨택트시트[밀착인화지]는 촬영한 필름을 주루륵 나열한 일종의 카달로그라고 이해하면 될 것이다. 따라서 여기에는 저명한 사진작가의 실패한 사진은 물론이여, 간택이 되어 세상에 빛을 본 유명한 사진도 모두 포함이 되어 있다. 즉, 사진작가의 촬영과정을 그대로 확인할 수 있다는 것이다. 조금 더 쉬운 비유를 들어보자. 컴퓨팅 용어로 표현하자면 썸네일, 즉 손톱그림인 셈이다. 때문에 모니터 화면을 통해 여러장의 이미지를 확인하고, 정말 마음에 드는 그림은 대형으로 인화할 때 많이 쓰인다. 한마디로 ... 더보기
  • 매그넘 컨택트시트 북리뷰 ( "Magnum contact sheets" Book review)     저자:    크리스텐루벤 편집 출판사: 샘앤파커스 508쪽 / 280*348mm / 양장본 / 박스포장 특징: “70년간 매그넘 기록보관소에 보존됐던 거장들의 밀착인화지, 사상최초 대공개, 『매그넘 컨택트시트』사진집 전 세계 동시출간!” 출시일: 2011년 10월 세계동시출간           매그넘 ... 더보기
  • 평소 사진책을 무엇을 살까 고민하고, 여러 서점도 다녔지만 만족할만한책은 나오지 않았습니다.그러던 중 유명한 사진작가 분들의 필름 밀착인화를 한 책이 나온다는 것을알게 되었고, 자세히 알아보았습니다! 그 책은 매그넘 컨택트시트 라고 매그넘 포토의 필름창고의 필름을 대방출(?!)하는 책 이었습니다.일반인 이라면, 절대 못 볼 필름들이죠. 그런데 책으로 보여주고, 소개까지..^^그래서 바로~ 매그넘 컨텍스티스를 주문 하였습니다.그리고 도착 하였습니다.^^     박스 포장의 모습 입니다   비... 더보기
  •               컨택트시트는 기록이 예술이 되기까지의 여정을 담고 있다.   일반의 경우 오롯이 작가 자기만의 것인 그 여정에   오늘, 나는 따라 나설 수 있게 되었다.   매그넘 작가들은 매그넘 컨택트시트를 통해 독자들과 자신만의 것이었던 과정을 나누고자 한다.   실로 영광이 아닐 수 없다.       이 포스팅이 <매그넘 컨택트... 더보기

문장수집 (0) 문장수집 쓰기 나의 독서기록 보기
※구매도서의 문장수집을 기록하면 통합포인트 적립 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양서-판매정가의 12%, ②일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