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MD의선택 무료배송 소득공제

달러 패권 G2시대, 3대 기축통화의 미래

왕윤종 지음 | 프리이코노미북스 | 2016년 02월 22일 출간
클로버 리뷰쓰기

이 책의 다른 상품 정보

  • 정가 : 15,000원
    판매가 : 13,500 [10%↓ 1,500원 할인]
  • 혜택 :
    [기본적립] 750원 적립 [5% 적립] [추가적립] 5만원 이상 구매 시 2,000원 추가적립 안내 [회원혜택] 회원 등급 별, 3만원 이상 구매 시 2~4% 추가적립 안내 [리뷰적립] 리뷰 작성 시 e교환권 최대 300원 추가적립 안내
  • 추가혜택 : 포인트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도서상태 : 품절
상품상세정보
ISBN 9788963742144(8963742148)
쪽수 288쪽
크기 152 * 225 * 20 mm /538g 판형알림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달러 패권』은 국제금융체제의 변천사와 글로벌 패권의 역사를 통해 3대 기축통화와 세계경제의 미래를 살펴본 책이다. 저자는 책을 통해 달러가 어떻게 기축통화가 되었으며, 위안화의 3대 기축통화 편입을 어떻게 바라볼 것인지, 미 금리인상과 중 위안화 하락은 언제까지 계속될 것인지, 무역과 금융 등 대외변수에 취약한 한국경제는 과연 G2 리스크로부터 안전한지, 그리고 수많은 도전 속에서도 제1의 기축통화로서 그 위치를 지켜낸 슈퍼 파워 달러의 패권은 언제까지 계속될 것인지를 국제금융체제의 변화 속에서 살펴본다.

목차

제1장 2016년, G2 리스크를 주목하라

1. 경제예측은 토정비결이 아니다
경제예측은 통찰력을 제공하는 것 | 글로벌 금융위기의 여파는 여전히 지속 중
2. 이제는 G2 리스크다
미국 금리인상은 통제가능한 리스크 | 중국경제의 성장둔화는 신흥국에 부담이 될 것 | 신흥국의 미션, ‘외환보유고를 쌓아두라’

제2장 슈퍼 파워, 달러의 특권은 계속될 것인가

1. 흐름으로 읽는 달러 패권의 역사
금본위제도는 어떻게 시작되었나 | 금본위제도의 전성기 | 달러, 국제통화로 파운드화와 경쟁하다
2. 미 연방준비제도 탄생하다
금융후진국 미국은 왜 중앙은행을 갖지 못했었나 | JP Morgan의 리더십과 중앙은행 설립 공감대 확산 | 연방준비제도법의 탄생
3. 대공황이 바꾼 국제통화체제, 그러나…
독일 바이마르공화국의 초인플레이션 경험과 금본위제로의 복귀 | 영국, 금본위제 포기하다 | 미국의 안이한 선택, 은행의 연쇄파산을 부르다 | 루즈벨트, 금본위제의 포기 수순을 밟다
4. 브레턴우즈 체제의 출범과 붕괴
1944년, 44개국 대표들이 브레턴우즈에 모이다 | 1947년, IMF 설립되다 | 달러, 무소불위의 힘을 갖게 되다 | 달러의 신뢰도에 금이 가기 시작하다 | 종이 금, SDR의 탄생 | 브레턴우즈 체제의 종말, 달러의 금 태환 중지 선언
5. 게임의 규칙을 바꾸다, 변동환율제도의 선택
달러화, 개입통화로서 여전히 선호되다 | 게임의 규칙이 바뀌다 | 플라자 협정, 환율이 주요 선진국 간 협의에 의해 결정되다

제3장 국제금융시장이 변하고 있다

1. 닷컴 버블, 그리고 서브프라임 사태
전 세계의 자금이 미국으로 몰려오다 | 위기의 징조 나타났으나, 누구도 위기를 인정하지 않다 | 투자은행의 부실, 마침내 글로벌 금융위기로 폭발하다 | 글로벌 불균형의 상징, 차이메리카 미국과 중국 | 달러 주도의 국제통화체제는 여전히 건재하다
2. 비전통적 통화정책 수단, 양적 완화조치
미국, 제로금리 시대를 열다 | 유럽중앙은행ECB, 미국보다 3년 늦게 양적 완화 시행 | 일본, 아베노믹스로 경기침체 타개에 나서다
3. 풀린 돈은 어디로 갔을까
글로벌 유동성은 과잉이 아니다 | 선진국 주식시장과 신흥국 채권시장으로 자금이 유입되다 | 신흥국 기업부문 부채, 10년 사이 4배 이상 증가 | 신흥국 외환보유고 감소에 주목하라

제4장 슈퍼 파워에 대한 도전 : 유로

1. 20세기 미국 쇠퇴론 vs. 불패론
폴 케네디, 미국 쇠퇴론의 방아쇠를 당기다 | 사무엘 헌팅턴, “미국의 패권은 얼마든지 지속될 수 있다”
2. 새로운 경쟁자 유로의 등장에서 위기까지
독일의 역할을 주목하다 | 유럽의 경제통합과 유로의 탄생 | 유로 도입에 대한 비판 : 유로존 위기는 예견된 것 | 지나친 낙관론으로 재정위기 가능성 놓치다 | 그리스의 국가부도 위험 : 유로의 위기, 수면 위로 부상하다

제5장 G1 미국의 파트너, 중국의 부상

1. 서방 세계에 다가온 불편한 진실, G2 중국
자본주의가 구한 중국이 자본주의를 구하다 | 미국의 세기는 아직 끝나지 않았다 | 미국은 단연코 전 세계에서 가장 강력하다
2. 본격적 G2 시대는 아직 도래하지 않았다
미국 제치고 단일 초강대국 될 만한 나라 아직 없어 | 시진핑의 새로운 실크로드 전략, 일대일로一帶一路 | 글로벌 리더십의 진공상태, 지금은 ‘G제로의 시대’

제6장 신창타이 시대의 중국경제 그리고 2049 중국의 꿈

1. 중국의 2020 비전과 2050 청사진
‘굴욕의 일세기百年國恥’를 기억하라 | 명나라 정화靖和의 꿈이 덩샤오핑의 개혁개방으로 부활하다 | 시진핑의 ‘중국의 꿈’
2. 뉴노멀, 신창타이 시대를 여는 시진핑
바오빠(8%의 경제성장률 유지)를 포기하다 | 세계의 공장으로서 지위가 흔들린다, 이제 내수다
3. 모방에서 창신으로 기술강국을 꿈꾸는 중국
절약형 혁신의 대표사례 샤오미를 보라 | ‘저우추취’, 글로벌 M&A로 명품 브랜드와 첨단기술을 확보하다 | 중국은 더 이상 짝퉁의 천국, 기술 후진국이 아니다
4. 중국판 마샬 플랜, 일대일로一帶一路, One Belt One Road
유라시아 대륙의 경제통합 실현을 목표로 | 흥행에 성공한 중국 중심의 다자 간 개발은행, AIIB | 중국, G2로서의 책임성 보여줄 절호의 기회를 맞다

제7장 3대 기축통화(달러, 유로, 위안화)의 미래

1. 아직 미국은 건재하다, 따라서 달러도 건재하다
달러가 가진 기축통화로서의 조건 | 미 국채만큼 풍부한 유동성 가진 채권 아직 없다 | 달러의 특권은 여전히 유지되고 있다
2. 유로의 미래
유로존의 가장 큰 위협은 반EU 정서의 확산 | 유로존의 실험은 아직도 진행형 | 독일의 역할이 중요하다
3. 위안화의 미래
위안화, 국제화의 방아쇠를 당기다 | 위안화, SDR 바스켓 구성통화에 편입되다 | 위안화 환율제도의 변화

제8장 한국경제, 무엇을 준비할 것인가

1. 진정한 위기관리란 무엇인가
꼬리위험을 무시해서는 안 된다 | 기회를 포착해라, 시장이 급변할수록 기회도 그만큼 많아진다
2. G2 시대, 어떤 외교전략을 가질 것인가
아직 미국의 해는 지지 않았다 | 헨리 키신저의 영리함을 배우라
3. 미국 금리인상에 어떻게 대처할 것인가
신흥국 시장의 부채축소가 진행된다 | 변동성 지수에 주의를 기울이자 | 스스로 튼튼한 경제적 실력을 갖추는 것이 최선이다
4. 중국, 아직도 기회의 땅인가
20세기와 21세기가 공존하는 나라, 중국 | 10년 후 한국의 부와 미래는 중국에 달려 있다
5. 우리 경제가 나가야 할 4가지 방향
기업가 경제로 바뀌어야 한다 | 구조조정을 신속히 마무리해야 한다 | 포스트 차이나 시장의 발굴이 시급하다 | 신성장동력을 찾아야 한다

출판사 서평

〈책 소개〉

국제금융체제의 변천사와 글로벌 패권의 역사를 통해 3대 기축통화와 세계경제의 미래를 살펴본 책! SK경영경제연구소에서 한 달에 한 번씩 그룹 내 CEO들에게 세계경제 인사이트를 전달하는 역할을 해온 국제금융 전문가이자 중국경제통인 저자 왕윤종 박사가 바라본 달러 패권의 미래이다. 이 책에서 저자는 달러가 어떻게 기축통화가 되었으며, 위안화의 3대 기축통화 편입을 어떻게 바라볼 것인지, 미 금리인상과 중 위안화 하락은 언제까지 계속될 것인지, 무역과 금융 등 대외변수에 취약한 한국경제는 과연 G2 리스크로부터 안전한... 더보기

Klover 리뷰 (0)

북로그 리뷰 (1) 전체보기 쓰러가기

북로그 리뷰는 본인 인증 후 작성 가능합니다.
책이나 타인에 대해 근거 없이 비방을 하거나 타인의 명예를 훼손할 수 있는 내용은 비공개 처리 될 수 있습니다.
※ 북로그 리뷰 리워드 제공 2021. 4. 1 종료
  • 21세기의 글로벌 금융시장은 어떻게 변할까? 한국경제는 21세기 글로벌 금융시장에서 어떤 모습을 보일까?   누구나 쉽게 가질 수 있는 의문사항이나, 어떤 책에서도 이에 대한 해답을 명확하게 제시해주지 않았다. 하지만 이 책에서는 국제금융체제가 어떻게 변해왔고, 앞으로 어떻게 바뀔 것인지 과거 데이터를 기반으로 독자들에게 한국경제의 방향을 제공하고 있다.   지피지기 백전백승 경제예측은 토정비결이 아니므로 미래에 발생할 수 있는 상황을 확실하게 예측할 수 없다. 하지만 과거 데이터를 ... 더보기

문장수집 (0) 문장수집 쓰기 나의 독서기록 보기
※구매 후 문장수집 작성 시, 리워드를 제공합니다. 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서양도서-판매정가의 12%, ②일본도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