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내용 바로가기
무료배송 소득공제

[Book] The Origins of the Second World War

Paperback
A. J. P. Taylor 지음 | Penguin Books | 2001년 08월 01일

이 책의 다른 상품 정보

  • 정가 : 18,000원
    판매가 : 13,500 [25%↓ 4,500원 할인] 할인쿠폰 받기
  • 통합포인트 :
    [기본적립] 410원 적립 [3% 적립] [추가적립] 5만원 이상 구매 시 2천원 추가적립 안내 [회원혜택] 실버등급 이상, 3만원 이상 구매 시 2~4% 추가적립 안내
  • 추가혜택 : 포인트 안내 도서소득공제 안내 추가혜택 더보기
  • 배송비 : 무료 배송비 안내
  • 배송일정 : 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기준 지역변경
    당일배송 지금 주문하면 오늘( 9일,화) 도착 예정 배송일정 안내

알립니다.

  • 외국도서의 경우 해외제공정보로만 서비스되어 미표기된 정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필요한 정보가 있을경우 1:1 문의게시판 을 이용하여 주십시오.
상품상세정보
ISBN 9780140136722(014013672X)
쪽수 368쪽
언어 English
크기 128(W) X 198(H) X 21(T) (mm)
제본형태 Paperback

책소개

이 책이 속한 분야

이 책의 주제어

One of the most popular and controversial historians of the twentieth century, who made his subject accessible to millions, A.J.P. Taylor caused a storm of outrage with this scandalous bestseller. Debunking what were accepted truths about the Second World War, he argued provocatively that Hitler did not set out to cause the war as part of an evil master plan, but blundered into it partly by accident, aided by the shortcomings of others. Fiercely attacked for vindicating Hitler, A.J.P. Taylor's stringent re-examination of the events preceding the Nazi invasion of Poland on 1st September 1939 opened up new debate, and is now recognized as a brilliant and classic piece of scholarly research. 'Highly original and penetrating...No one who has digested this enthralling work will ever be able to look at the period again in quite the same way' - "Sunday Telegraph".

A.J.P. Taylor's bestselling The Origins of the Second World War overturns popular myths about the outbreak of war.

One of the most popular and controversial historians of the twentieth century, who made his subject accessible to millions, A.J.P. Taylor caused a storm of outrage with this scandalous bestseller. Debunking what were accepted truths about the Second World War, he argued provocatively that Hitler did not set out to cause the war as part of an evil master plan, but blundered into it partly by accident, aided by the shortcomings of others.
Fiercely attacked for vindicating Hitler, A.J.P. Taylor's stringent re-examination of the events preceding the Nazi invasion of Poland on 1st September 1939 opened up new debate, and is now recognized as a brilliant and classic piece of scholarly research.

'Taylor's most perfect work of art, a miracle of proportion, language and insight'
Robert Skidelsky

'A dazzling exercise in revisionism which summed up Taylor's paradoxical, provocative and inventive approach to history'
The Times

'Taylor was a lifelong dissenter ... at his best - as in The Origins of the Second World War ... he shifted the ground of major debates'
Ben Pimlott, Financial Times

'No historian of the past century has been more accessible'
Niall Ferguson, Sunday Telegraph

'An almost faultless masterpiece'
Observer

'Highly original and penetrating ... No one who has digested this enthralling work will ever be able to look at the period again in quite the same way'
Sunday Telegraph

A.J.P. Taylor (1906-90) was one of the most controversial historians of the twentieth century. He served as a lecturer at the Universities of Manchester, Oxford, and London.

원서번역서 내용 엿보기

“외교와 정치사의 숨은 행간을 통해
20세기 최악의 전쟁을 꿰뚫어보다.”

“히틀러는 어느 정도는 베르사유조약의 산물이었고, 어느 정도는 동시대 유럽에 널리 퍼져 있던 관념의 산물이었다. 무엇보다도, 그는 독일의 역사와 독일의 현재의 산물이었다.”
- 본문 중에서

이 책이 나오기 전까지 제2차 세계대전은 “히틀러의 전쟁”이었다. 사악한 사람인 히틀러와 그 일당이 치밀한 계획에 따라 전 세계를 차곡차곡 전화 속으로 몰아넣었으며 다른 이들은, 심지어 독일인까지도 히틀러의 모략에 놀아난 피해자라는 것이다. 하지만 저자인 테일러는 오직 히틀러 한 사람에게 책임을 묻는 해석이 모두에게 면죄부를 줄지는 몰라도 역사 전부를 설명하진 못한다고 반박한다. 제2차 세계대전이라는 역사는 한 사람의 일탈로 움직이지 않았으며 그 이면에는 보다 많은 정치적, 외교적 움직임이 얽혀 있었다는 것이다.

오직 히틀러 한 사람에게만 전쟁의 책임을 묻던 기존의 견해에서 벗어나 테일러는 히틀러를 세계를 파멸로 이끈 “역사의 기획자”에서 그저 권력을 쫓았던 “역사 속 한 인물”로 내려놓는다. 그리고 복잡하게 꼬인 당시 외교와 정치사의 숨은 행간을 찾아 그동안 히틀러의 뒤에 숨어 면죄부를 받던 이들을 역사라는 무대 위로 다시 끌어올린다. 이 책의 출간으로 테일러는 나치의 부역자라는 오명을 들어야 했고, 옥스퍼드 대학에서의 강의도 접어야만 했다. 대중과 학계 모두 그에게 찬사보다는 격한 비난을 보냈지만 끝내 이 책이 자아낸 진실을 외면할 수는 없었다. 그러기에는 책의 설득력이 너무 강력했던 것이다. 참신한 해석의 이면에 감추어진 엄격한 사료 채택 방식과 논리적인 완결성은 거칠게 비난하던 이들조차 이 책을 “거의 완벽한 역사학의 마스터피스”라 부를 수밖에 만들었으며, 세월이 흐른 오늘날까지도 이 책을 제2차 세계대전의 원인에 관한 비할 데 없는 고전으로 올려놓았다.

이 책의 원서번역서

출판사 서평

Taylor's most perfect work of art, a miracle of proportion, language and insight, Robert Skidelsky

A dazzling exercise in revisionism which summed up Taylor's paradoxical, provocative and inventive approach to history, The Times

Taylor was a lifelong dissenter ... at his best - as in The Origi... 더보기

Klover 리뷰 (0)

북로그 리뷰 (0) 쓰러가기

도서 구매 후 리뷰를 작성하시면
결제 90일 이내 300원, 발송 후 5일 이내 400원, 이 상품의 첫 리뷰 500원의 포인트를 드립니다.

포인트는 작성 후 다음 날 적립되며, 도서 발송 전 작성 시에는 발송 후 익일에 적립됩니다.
북로그 리뷰는 본인인증을 거친 회원만 작성 가능합니다.
(※ 외서/eBook/음반/DVD/GIFT 및 잡지 상품 제외) 안내
  • 해당도서의 리뷰가 없습니다.

문장수집 (0) 문장수집 쓰기 나의 독서기록 보기
※구매도서의 문장수집을 기록하면 통합포인트 적립 안내

교환/반품/품절안내

※ 상품 설명에 반품/교환 관련한 안내가 있는 경우 그 내용을 우선으로 합니다. (업체 사정에 따라 달라질 수 있습니다.)

교환/반품/품절안내
반품/교환방법 마이룸 > 주문관리 > 주문/배송내역 > 주문조회 > 반품/교환신청 ,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 오픈마켓, 해외배송주문, 기프트 주문시 [1:1상담>반품/교환/환불]
    또는 고객센터 (1544-1900)
반품/교환가능 기간 변심반품의 경우 수령 후 7일 이내,
상품의 결함 및 계약내용과 다를 경우 문제점 발견 후 30일 이내
반품/교환비용 변심 혹은 구매착오로 인한 반품/교환은 반송료 고객 부담
반품/교환 불가 사유
  • 소비자의 책임 있는 사유로 상품 등이 손실 또는 훼손된 경우
    (단지 확인을 위한 포장 훼손은 제외)
  • 소비자의 사용, 포장 개봉에 의해 상품 등의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예) 화장품, 식품, 가전제품(악세서리 포함) 등
  • 복제가 가능한 상품 등의 포장을 훼손한 경우
    예) 음반/DVD/비디오, 소프트웨어, 만화책, 잡지, 영상 화보집
  • 소비자의 요청에 따라 개별적으로 주문 제작되는 상품의 경우 ((1)해외주문도서)
  • 디지털 컨텐츠인 eBook, 오디오북 등을 1회 이상 다운로드를 받았을 경우
  • 시간의 경과에 의해 재판매가 곤란한 정도로 가치가 현저히 감소한 경우
  •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보호에 관한 법률이 정하는 소비자 청약철회 제한 내용에
    해당되는 경우
(1) 해외주문도서 : 이용자의 요청에 의한 개인주문상품으로 단순변심 및 착오로 인한 취소/교환/반품 시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고객 부담 (해외주문 반품/취소 수수료 : ①서양도서-판매정가의 12%, ②일본도서-판매정가의 7%를 적용)
상품 품절 공급사(출판사) 재고 사정에 의해 품절/지연될 수 있으며, 품절 시 관련 사항에 대해서는
이메일과 문자로 안내드리겠습니다.
소비자 피해보상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
  • 상품의 불량에 의한 교환, A/S, 환불, 품질보증 및 피해보상 등에 관한 사항은
    소비자분쟁해결 기준 (공정거래위원회 고시)에 준하여 처리됨
  • 대금 환불 및 환불지연에 따른 배상금 지급 조건, 절차 등은 전자상거래 등에서의
    소비자 보호에 관한 법률에 따라 처리함

이 책의 해외주문가능도서
있습니다.

이 책의 원서/번역서

안내

이 분야의 베스트

더보기+

이 분야의 신간

더보기+

바로가기

  • 우측 확장형 배너 2
  • 우측 확장형 배너 2

최근 본 상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