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달의 MD 추천 더보기
별점 ★★★★★
  • 신형철 한겨레출판사 2018년 09월 22일
    14,400원 [10%] | 800P [5%] 적립
    작품과 세상 사이를 잇는, 어느 평론가의 성실하고 아름다운 가교(架橋) 산문집 《느낌의 공동체》, 영화에세이 《정확한 사랑의 실험》 등으로 독자들의 크나큰 사랑을 받았던 문학평론가 신형철이 4년 만에 새로운 산문집을 출간한다. 이번 산문집은 《한겨레21》에 연재됐던 〈신형철의 문학 사용법〉을 비롯, 각종 일간지와 문예지 등에 연재했던 글과 미발표 원고를 모아 엮은 것이다. 시와 소설에 국한되지 않고 영화, 노래, 사진 등 다양한 작품을 정확히 읽고 듣고 보면서 온기를 잃지 않으려 했던 저자의 노력이 빼곡히 담겨 있다. 그간의 글을 매만지며, 자신의 글 다수를 관통하는 주제가 슬픔이었음을 깨달은 저자는, ‘타인의 슬픔’은 결코 이해될 수 없다는 것을 알면서도, 그들의 슬픔을 이해하고, 공부하기 위한 노력의 결과를 풀어놓는다. 이 책은 평론가로서 작품과 세상 사이에 가교를 놓고자 했던 저자의 성실한 삶이 고스란히 녹아 있는 산문집이다. 우리는 이 책을 통해 비로소 평론가 신형철의 삶과 철학을 보다 면밀히 들여다볼 수 있게 되었다
지금 바로 주목할 도서! 더보기
28,440원 | 1,580P
이국종 산문집 세트 구매시 골든아워 뱃지 증정 + 저자사인 인쇄본 증정
이번주 화제의 신간! 더보기
인스타/페북 SNS 작가 HOT! 더보기
★에세이 주요 예약판매/신간! 더보기
# 소장욕구 # 선물 추천 더보기
가볍게 읽을만한 첫 에세이! 더보기
미디어셀러/영화/포토에세이 더보기
여행 & 자연친화 & 라이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