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외국작가 > 데이비드 위스너

데이비드 위스너 (David Wiesner)

51 관심작가 등록
미국 뉴저지 주에서 태어나 어린 시절부터 선사시대와 공룡 등에 관심이 많았다. 그래서 마치 선사시대 사람들이 사냥할 동물을 동굴 벽에 그렸듯이, 위즈너도 공룡들의 그림을 그렸다고 한다. 특히 백과사전을 보며 사전에 나온 그림처럼 공룡을 사실적으로 그리는 연습을 하는 데 많은 시간을 보냈다. 사실적인 그림을 그리고자 하는 열망은 미켈란젤로, 다 빈치, 뒤러 등의 르네상스 미술을 접하며 더욱 커졌고, 이후 마그리트, 달리 등의 초현실주의 미술로부터 많은 영감을 얻어 상상력이 넘치는 작품들을 만들어냈다. 위즈너가 말없는 이야기 서술에 흥미를 가지기 시작한 것은 고등학교 시절로, 이때부터 친구들과 함께 무성 영화를 만들기도 하고 대사 없는 만화도 그리기 시작했다. 그 후 로드아일랜드 디자인 학교에서 일러스트로 학사 학위를 받을 때까지 기발한 상상력을 키우는 작업을 계속했다.『자유 낙하(Free Fall)』로 1989년 칼데콧 아너 상을 받은 위즈너는 1992년『이상한 화요일』로 첫 번째 칼데콧 상을 받았으며, 2002년 『세 마리 돼지(the Three Pigs)』로 두 번째 칼데콧 상을 수상했다. 이밖에도 『메스꺼운 용(Loathsome Dragon)』, 『제7 구역(Sector 7)』, 『허리케인(Hurricane)』 등의 작품이 있다. 이제 위즈너는 ‘꿈같은 상상력이 넘치는’ 말없는 그림책의 작가로 통한다. 현재 그는 아내와 아들딸과 함께 필라델피아에서 살며 일러스트 일을 하고 있다.
로드아일랜드 디자인 학교에서 일러스트로 학사 학위
1989 칼데콧 아너 상
1992 칼데콧 상
2007 칼데콧 상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