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잭파시(최경천)

20대에 첫 집을 산 후 인생이 180도 바뀌었다. 이로써 부동산 투자에 눈떴기 때문이다. 하지만 200만 원대 월급으로는 종잣돈을 모으는 것조차 힘들었기에 대출을 많이 받을 수 있는 경매로 부동산 투자를 시작했다. 당시 그의 통장에는 300만 원이 전부였고, 입찰 보증금 2000만 원을 마련하기 위해 대출을 받아야 했다. 이후 경매에도 대출 규제가 생기자 대출 없이도 소액투자가 가능한 갭 투자를 시작했다. 10년간 아파트, 빌라, 오피스텔, 분양권 등 다양한 투자 경험을 쌓으며, 현재 110억 자산가치의 50여 채 임대 주택을 보유하고 있다. 코로나19로 10년간 다니던 회사를 그만둬야 했던 저자는 퇴직 당시 이미 30여 채의 집을 가지고 있었다. 평범한 직장인으로서 많은 집을 가질 수 있었던 투자 노하우와 직접 손품과 발품을 팔아 얻은 부동산 정보를 좀 더 많은 사람과 나누고자 블로그를 개설했다. 임장을 가서 “잭파시가 산 아파트예요”라는 말이 나오면 돈 되는 아파트라고 인정받을 정도로 투자자들 사이에서 먼저 입소문으로 이름이 알려졌다. 그의 강의는 하루 만에 수백 명의 정원이 마감되곤 하는데, 이는 그가 독보적인 소액투자법을 알려주기 때문이기도 하지만 강의 후에 일대일 상담을 해주며 투자에 성공할 수 있도록 한명 한명 이끌어주기 때문이다. 이러한 진정성 있는 자세와 현실적인 투자 조언으로 많은 투자자에게 신뢰를 얻으며, 블로그 개설 1년 3개월 만에 2만 명의 구독자를 돌파했다.

블로그 ‘잭파시 갭투자연구소’: blog.naver.com/jackpasi
홈페이지 주소 : blog.naver.com/jackpasi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