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박효미

1970년 전라남도 무안에서 태어나 대학에서 화학을 공부했다. 노는 아이들 엿보는 것을 좋아한다. 그러다 슬그머니 낄 때도 있고 쫓겨날 때도 있다. 놀이 속에는 세상이 들어 있다. 기쁨과 슬픔, 행복과 불행, 현실과 환상, 아이들을 놀지 못하게 하는 어른들이야말로 언젠가 큰코다칠 거라 믿는 아직도 덜 자란 어들이다. 쓴 책으로는 '일기 도서관', '말풍선 거울', '훈따와 지하철 모키', '길고양이 방석', '학교 가는 길을 개척할거야' 등이 있다.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