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외국작가 > 카린 지에벨

카린 지에벨 (Karine Giebel) 관심작가 추가하기
1971년 프랑스 동남부 해안도시 바르에서 태어나 지금도 거주하고 있다. 연필을 쥘 수 있는 나이부터 글쓰기를 시작했고, 대학에서 법률 및 라이선스를 공부했다. 국립공원관리원, 영화 조감독, 프리랜서 사진작가, 변호사, 아동통학지도 등 다양한 사회적 경험을 쌓으며 소설 창작의 밑거름이 되는 자양분을 얻게 되었다. 데뷔작《테르미누스 엘리시우스 Terminus Elicius》로 2005년 마르세유 추리소설대상을 수상했고, 2006년 발표한 《속죄를 위한 살인 Meurtres pour r?demption》으로 코냑추리소설대상, 2007년 발표한 《너는 모른다Les morsures de l'ombre》로 코냑추리소설대상과 SNCF독자대상을 동시에 수상했다. 2012년 작 《그림자Juste une ombre》로 다시 코냑추리소설대상과 마르세유추리소설대상을 수상했다. 《너는 모른다Les morsures de l'ombre》는 프랑스 느와르 스릴러의 최고 걸작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카린 지에벨은 현재 발표하는 작품마다 절정의 인기를 구가하고 있으며, 프레드 바르가스와 더불어 프랑스를 대표하는 여성 스릴러 작가로 통한다. 《너는 모른다Les morsures de l'ombre》는 인물들의 심리변화를 해부학적 관점으로 포착해 마치 심리지도를 보여주듯 섬세하게 묘사하는 게 특징이다. 절체절명의 위기에서 벗어나기 위해 몸부림치는 한 인간의 처절한 사투, 극한의 고통 속에서도 끝내 희망을 내려놓지 않는 강한 집념, 욕망에 사로잡혀 타인의 아픔을 돌아보지 못하는 인간의 이기적 속성 등을 다양한 심리변화의 흐름 속에서 흥미롭게 읽을 수 있다. 주요작품으로 《그림자Juste une ombre》《Purgatoire des innocents》,《Ma?tres du jeu》, 《 Jusqu'? ce que la mort nous unisse》,《 Terminus Elicius》,《 Meurtres pour r?demption》,《Chiens de sang》이 있다.
2005 마르세유 추리소설대상
2006 코냑추리소설대상
SNCF독자대상
마르세유추리소설대상

모든작품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