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신채연

꼬부랑 할머니가 되어서도 어린이책작가교실의 글벗들과 함께 신나게 수다를 떨고, 동화 쓰기에 푹 빠져서 재미난 글을 쓰는 것이 꿈이다. 아동문예문학상과 충남문화재단 창작지원금을 받았다. 지은 책으로는《말하는 일기장》《월화수토토토일》《티라노 딱지와 삼총사》《박상구의 좋은 점 찾기》《우리 엄마는 응우웬 티기에우짱》《또 형 거 쓰라고?》《힘내라! 공팔일삼!》《스마트폰 감시자》 등이 있다.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