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최승필

최승필은 독서교육전문가이자 어린이·청소년 지식도서 작가.
세 아이에게 늘 책을 읽어주는 다정한 아빠이기도 하다. 한참 호기심 많던 첫째 아이와 나눈 대화를 바탕으로 《아빠가 들려주는 진화 이야기, 사람이 뭐야?》를 써 제18회 창비 좋은 어린이책 기획 부문 대상을 받았다.
책이라곤 거들떠보지 않았던 전교 꼴찌 초등학생 시절, 우연히 집어 들었다가 눈이 퉁퉁 붓도록 울며 몇 번이나 다시 읽게 된 《플랜더스의 개》를 ‘인생 책’으로 꼽는다.
그렇게 독서의 첫발을 뗀 뒤 교과서도 술술 잘 읽게 되고 우등생이 되는 경험을 하면서 “나도 해낼 수 있는 사람이구나”를 깨달았고, 결국 작가의 꿈도 이루었다.
대치동에서 논술 강사 생활을 시작해 12년째 독서 논술 교육에 몸담고 있으며, 전국 도서관, 학교 등지를 돌며 학부모, 사서, 학생들을 대상으로 ‘책 읽기랑 공부가 무슨 상관이냐고? 공부머리 독서법’을 강연 중이다.
학부모를 위한 독서교육 인터넷카페 ‘공부머리 독서법cafe.naver.com/gongdock’의 운영자이자 독서교육 팟캐스트 <노란책방>에 패널로 참여하고 있다.
쓴 책으로는 《에밀 졸라 씨, 진실이란 무엇인가요?》(책마루), 《세상이 깜짝 놀란 우리 역사 진기록》(뜨인돌어린이), 《굽이굽이 이어진 아름다운 우리 강산》(주니어RHK)외 여러 권이 있다. 교육 잡지 《우리 교육》에 독서 문화 칼럼을 연재 중이며 《어린이 동산》, 《어린이 좋은 생각 웃음꽃》 등 다양한 매체에 칼럼을 연재했다.
중앙대학교 문예창작학과 졸업
제18회 창비 좋은 어린이책 기획 부문 대상
산악잡지 기자
'책구루 논술'에서 역사 논술 교재 집필과 강의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