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안중근

1879년 황해도 해주 출생. 6세때 서당을 다니며 학문을 익히기 시작했으나 학문보다 사냥에 뜻이 있어 명사수로 성장하였다. 16세때 동학란이 일어나 황해도 지방에서 기세를 떨치자 부친과 함게 포수들을 모집, 동학군을 격파하였다. 17세때 천주교에 입교하여 온 가족이 천주교 신자가 됐다. 27세때 을사보호조약이 체결되어 아버지와 상의하여 집안이 독립운동을 위해 중국으로 이사하고 안의사는 산뚱으로 갔다. 교육과 실력배양을 위해서 삼흥학교와 돈의학교를 설립하였다. 29세때 북간도를 경유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 들어가 그곳 청년회에 참가하였고 이듬해 의병 모집에 나섰다. 30세때 대한의군을 조직하고 참모중장직을 맡았다. 31세때 우덕순 등과 같이 이토 히로부미 저격을 계획하였고 1909년 10월 26일 하얼빈 역에서 이토와 가와카미 총영사, 모리 비서관, 다나카 만철이사 등을 살상시켰다. 32세때인 1910년 3월 26일 뤼쑨 감옥에서 동양평화를 부르짖고 순국하였다.
16세때 동학란이 황해도 지방에서 기세를 떨치자 부친과 함게 포수들을 모집, 동학군 격파
27세때 을사보호조약이 체결되고 독립운동을 위해 중국으로 이사
교육과 실력배양을 위해서 삼흥학교와 돈의학교를 설립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에 들어가 청년회에 참가
30세때 대한의군을 조직하고 참모중장직을 맡음
1909. 하얼빈 역에서 이토와 가와카미 총영사, 모리 비서관, 다나카 만철이사등을 살상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