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조향미

조향미는 참된 공부는 내면의 힘을 키우는 것이라 여겨 독서와 글쓰기 교육을 30여 년 해 왔다.
고달픈 날도 있었지만 성장하는 아이들 속에서 소중한 것을 발견하고 공감하는 기쁨이 컸다. 학생과 교사와 부모가 함께 배움을 나누는 꿈을 부산의 혁신학교인 만덕고에서 조금씩 실현하고 있다.
시를 마음의 등불로 삼아 《그 나무가 나에게 팔을 벌렸다》《봄꿈》 등 네 권의 시집을 냈으며, 문학 수업과 책 이야기를 담은 산문집 《시인의 교실》을 썼다.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