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강성은

대학에서 시나리오를 전공하고, 지금은 그림책을 만들고 글 쓰는 일을 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별이 우리에게 남긴 것', '목요일의 아이', '길을 잃어 볼까?', '앞으로 똑딱똑딱!', '무엇이 변할까?' 등이 있다.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