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권일영

현재 전업 번역가로 활동하면서 미야베 미유키 『낙원 1, 2』 『나는 지갑이다』 『누군가』『이름 없는 독』, 히가시노 게이고 『호숫가 살인 사건』 『게임의 이름은 유괴』 『편지』, 기리노 나쓰오 『다크』, 가이도 다케루 『바티스타 수술 팀의 영광』 『나이팅게일의 침묵』, 하라 료 『그리고 밤은 되살아난다』, 아비코 다케마루 『살육에 이르는 병』, 오기와라 히로시 『신으로부터의 한마디』 등의 소설을 우리말로 옮겼다.
동국대학교 경제학과 졸업
중앙일보사 기자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