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김미애

2004년 8월 프뢰벨 그림동화 공모전에서 '내 이름은 큰웅덩이검은하늘긴그림자야' 가 선정, 출간되면서 본격적으로 동화를 쓰기 시작했다. 2008년 동서문학상 동화 부문 수상, 2009년에는 한국안데르센상을 수상하였다. 그 동안 쓴 책으로는 '라이트 형제' '레오나르도 다 빈치' '진짜 모나리자를 찾아라' '코코 샤넬-아름답고 당당하게 세상과 마주보라' '자린고비와 달랑곱재기' '잠자는 숲 속의 공주' 등이 있다. 지금은 동화 창작 모둠에서 어린이를 위한 글을 쓰고 있다.
2008 동서문학상 동화 부문 수상
2009 한국안데르센상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