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맹문재

1963년 충북 단양에서 태어나 고려대 국문과 및 같은 대학원에서 수학했다. 시와 평론 활동을 함께 활발히 하는 우리 시대 대표적인 시인 중의 한 사람이다. 1991년 '문학정신'으로 등단했다. 시론 및 비평집으로 '한국 민중시 문학사', '패스카드 시대의 휴머니즘 시', '지식인 시의 대상애', '현대시의 성숙과 지향'이 있다. 시집으로 '먼 길을 움직인다', '물고기에게 배우다', '책이 무거운 이유' 등을 출간했다. 현재 안양대학교 국문과 교수로 있다.
고려대 국문과 및 동 대학원
1991. 『문학정신』으로 등단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