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이종은

어려서부터 책읽기를 좋아해서 항상 책을 손에 쥐고 살았다. 원래는 소설가였다. 그러다가 '문학동네 아동 문학상'을 수상하면서 동화를 쓰기 시작했다. 어린 시절의 보물 같은 이야기들을 멋지게 쓰고 싶은 것이 선생님의 소원이다. 동화를 쓰다 보면 사라져 버린 친구, 학교, 시냇물, 나무, 산……. 그 모든 것들을 반갑게 만나는 기분이 들어 너무 신난다고 한다. 요즈음 좋은 동화를 쓰느라 몹시 바쁘시다고 한다. '잠드는 호수'로 현대소설 신인상을 탔고, '아빠 아빠 아빠'로 문학동네 어린이문학상을 탔다. 작품으로는 '할머니 뱃속의 크레파스', '초콜릿이 맛없던 날', "내 친구 바보 소나무' 등 여러 작품이 있다.
현대소설 신인상
문학동네 아동 문학상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