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박원순

1956년 경남 창녕 태생으로 서울대에 들어갔으나 학생운동으로 구속, 제명된 후에 다시 단국대 사학과에 입학했다. 1980년 사법고시에 합격하고 대구 지검 검사를 거쳐서 변호사가 되었다. 박원순 변호사는 지난 80년대와 90년대에 수많은 양심수 사건을 변론하며 대표적인 인권변호사로 활동해왔다. 대한변호사협회 인권위원, 법조제도개혁위원, 역사문제연구소 이사장, 한겨레신문 논설위원, 한국정신대대책협의회 자문위원으로 활동한 것도 그 시대 박 변호사의 발자취이다. 90년대 초반에는 영국 런던대학 정경대학원에서 수학하였으며 이후 미국 하버드법대에 객원연구원으로 활동하였다. 1994년부터 참여연대 사무처장을 거쳐, 아름다운재단과 아름다운가게 상임이사를 엮임 하면서 진보적인 사회운동의 영역을 나눔과 기부로 확대하는 데 큰 역할을 했다. 1998년에는 한국여성단체연합회에서 주는 여성운동상을 수상했으며 2006년에는 아시아의 노벨상으로 불리는 필리핀 막사이사이상(공공봉사부문)을 수상하였다.

2011년, 심한 평발이라는 악조건을 무릅쓰고 무모하게 백두대간 종주에 나섰다. 49일 동안 백두대간을 걸으며 시대의 화두와 역사적 소임을 깨닫고 정치의 길을 걷기로 결심, 2011년 서울시장 보궐선거에 당선되어 35대 서울시장에 취임했다. ‘시민의 삶을 바꾸는 첫 번째 시장’, ‘시민이 시장이다’라는 생각으로 지속가능한 공동체, 행복한 삶을 향한 유쾌한 실험을 계속하고 있다.

지은 책으로는 『경청』, 『정치의 즐거움』, 『희망을 걷다』, 『세상을 바꾸는 천개의 직업』, 『마을에서 희망을 만나다』, 『NGO, 시민의 힘이 세상을 바꾼다』, 『박원순 변호사의 일본시민사회 기행』, 『성공하는 사람들의 아름다운 습관, 나눔』, 『세상은 꿈꾸는 사람들의 것이다』, 『독일사회를 인터뷰하다』, 『스스로 움직이게 만드는 힘 프리 윌』 등이 있다.

인권 변호사로 시민활동가로 그리고 소셜디자이너로 그는 때로는 작게 때로는 크게 우리 사회를 조금 더 살맛나고 아름답게 만드는데 모든 힘을 쏟아 붓고 있다. 꼼꼼한 행정능력과 모두를 아우르는 인간미까지 그는 무엇보다 '소통'의 힘을 통해 서울을, 인간다운 도시로 바꿔나가고 있다. 결국 사람이 먼저고 사람이 우선이라는 '소통지향적'인 마인드를 통해 모두가 꺼려하고 힘들어하는 일과 문제들을 척척 해결해나간다.
1985 단국대학교 사학 학사
서울대학교 사회계열 중퇴
1974 경기고등학교
만해대상
2006 막사이사이상
2009 제15회 불교인권상
1978. ~ 1979. 제2회 법원사무관시험 합격(1978) 후 춘천지법 정선등기소 소장
1980. ~ 1983. 사법고시 합격(1980) 후 사법연수원 연수 대구지검 검사를 거쳐 변호사 개업(1983)
1986. ~ 1991. 한겨레신문 논설위원(1989~), 대한변호사협회 인권위원, 역사문제연구소 설립, 초대 이사장(1986)
1995. ~ 2002. 참여연대 사무처장
1998. ~ 1999. 감사원 부정방지위원대책위원회 위원(1998), 국회 제도운영개혁위원회 위원(1999)
2000. 부패방지입법시민연대 공동대표, 법무부 민사소송개정 심의위원, 일본군 성노예전범국제법정 공동검사
2001. ~ 2010. 아름다운가게 상임이사(~2009), 아름다운재단 상임이사(~2010)
2003. ~ 2005. 사법개혁위원회 위원, 국세청 세정개혁추진위원회 공동위원장(2003), 미국 스탠퍼드대학교 방문교수(2005)
2006.03 ~ 2011.09 희망제작소 상임이사
2011. 제35대 서울특별시 시장 당선

작가 인터뷰

  • 2013-02-25 | 조회 6573
    작년 어수선한 가운데 서울의 시장이 바뀌었다. 새롭게 취임한 박원순 시장은 이전의 서울시장들과는 그 행보가 조금 다른 모습이다. 트위터와 페이스북과 같은 SNS를 적극 활용하며 시민과의 소통을 중요하게 생각하는데 덕분에 그가 추진하는 서울의 행정이나 계획 등을 서울시민들은 보다 쉽게 알게 되었다. 또 이렇게 끊임없이 시민과 소통하는 모습은 뭔가 적극적으로 움직이고 일하는 시장이라는 이미지를 만들어냈다. 그런데 이게 그저 겉으로 비춰지는 모습만은 아닌 것 같다. 실제로 박원순 시장은 인권변호사와 '아름다운 재단'에서 활동 할 당시에도 일 많이 하기로 소문난 워커홀릭이었다. 그리고 지금 서울시청은 박원순 시장 덕분에 늘어난 업무량이 상당하다는 공무원들의 푸념이 적...
    더보기

작가가 추천한 도서

  • 우리의 여행이 세상을 바꿀까
    선율 | 2015년 11월 10일 출간
    작가의 추천사
    이 책에는 여행이 주는 치유가 있습니다. 새로운 길이 주는 위로가 있습니다. 경계를 넘는 자유가 있습니다. 낯선 여행자들과 주고받는 너그러움이 있습니다. 지금 여행을 꿈꾸는 모든 분들께 이 책을 권합니다. 소비보다는 소통에 귀 기울이는 새로운 공정여행의 매력에 빠지게 될 것입니다. 여행자와 원주민이 함께 설레고, 더불어 원주민들의 삶도 행복할 수 있는 여행을 고민할 때 우리의 여행이 세상을 바꾸게 될 것입니다.
  • 함께 만드는 마을, 함께 누리는 삶
    지식의날개 | 2015년 10월 30일 출간
    작가의 추천사
    마을은 삶의 터전이고 소통의 현장이며 모든 공동체의 기반이다. 마을을 바꾸면 시민들의 삶이 바뀐다. 이 책은 이런 마을의 가치에 관심을 갖고 계신 분들, 공동체 복원의 꿈을 갖고 계신 분들, 그리고 이들과의 교류를 통해 새로운 길을 내고 계신 마을만들기 전문가들의 경험과 생각이 오롯이 담겨 있다.
  • 리더의 서재에서
    21세기북스 | 2015년 06월 15일 출간
    작가의 추천사
    “사람은 책을 만들고, 책은 사람을 만든다”는 말이 있다. 인터넷 시대, 영상의 시대라고 하지만, 그 기본은 ‘문자’다. 문자가 존재하는 한 책은 결코 사라지지 않을 것이다. 무엇보다 사람들이 책을 읽으면 내면의 힘이 깊어지고 경험치가 늘어나며 세상을 뒤집어 보는 사고가 생겨난다.

작가 집중탐구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