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김원중

충북 보은에서 출생하여 조부로부터 한학을 익혔고, 성균관대 중문과에서 중국고전문학연구로 박사학위를 받았다. 중국 대만 중앙연구원 중국문철연구소 방문학자와 중국 대만사범대학 국문연구소 방문교수를 역임하고, 건양대 중국언어문화학과 교수를 거쳐 현재 단국대학교 사범대학 한문교육과 교수로 재직하고 있다. 한국중국문화학회 부회장도 맡고 있다. 교수신문 선정 최고번역서 '사기열전'을 비롯해 '사기본기'와 '사기세가'를 우리말로 옮겼으며, 2011년 '사기 표, 서' 출간을 하여 사기 전체를 2011년 완역하였다. 2002년 '삼국유사'가 MBC '느낌표' 선정도서가 되어 고전 읽기 붐을 일으켰던 그는 '정사 삼국지', '한비자', '정관정요', '당시', '송시', '염철론' 등 굵직한 고전 원전 번역을 통해 고전의 한국화, 현대화에 기여해 왔다. 또한 '허사대사전', '중국문화사', '중국문학이론의 세계', '중국문화의 이해', '혼인의 문화사' 등의 단행본을 저술하고 35편 이상의 논문을 전문학술지에 발표했다. 최근에는 '사기'를 현대인의 경영철학으로 읽어낸 '2천년의 강의-사마천 생각경영법', '통찰력사전-사마천의 생각수첩' 등을 펴내는 등 고전을 인문학적으로 재해석하고 고전 속의 인물군상을 현대적인 시각에서 재조명하는 작업을 하고 있다. 한국경제신문에 칼럼 연재를 비롯해 한경아카데미, 문화체육관광부, 금호그룹, 인간개발연구원, KBS, 육군본부, 한양대, 원광대, 제주대 등에서 CEO와 오피니언 리더를 대상으로 고전을 통한 인문 경영을 강의하여 큰 호응을 얻고 있다. 2010년 제1회 건양 학술우수연구자상을 수상했다.
성균관대 중문과 문학 박사 학위
충남대 중문과와 동 대학원
대만사범대학 국문연구소 방문 교수 역임
건양대 중국언어문화학과 교수
단국대학교 죽전캠퍼스 교양기초교육원 교수
단국대학교 사범대학 한문교육과 교수

작가 인터뷰

  • 2016-05-19 | 조회 3419
    동양 고전이라고 하면 『논어』,『도덕경』,『장자』정도를 떠올리지 『한비자』까지는 미처 생각이 못 미친다. 『한비자』는 중국을 통일한 진시황의 통치 기반이 된 법가 사상의 대표작이만 유독 유교의 전통이 강한 우리에게는 오랫동안 관심의 대상이 되지 못했던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굉장히 현실적이면서도 깊이있는 사유를 보여주는 『한비자』는 지금을 살아가는 현대인들에게 더 많은 생각의 단초를 던지는, ‘오늘의 고전’이다. 이번에 동양의 고전을 우리 시대의 보편적 언어로 섬세히 복원하는 작업에 매진하며 원전의 품격을 잃지 않는 번역으로 정평 나 있는 김원중 단국대 한문교육과 교수가 『한비자』 완역본을 펴냈다. 『한비자』가 우리에게 전하는 의미와 가치들을 김원중 교수...
    더보기

작가가 추천한 도서

  • 사마천 한국견문록
    까만양 | 2015년 07월 20일 출간
    작가의 추천사
    2000여 년의 시공간을 뛰어 넘어 사마천과 이석연이 만나 한국사회의 제반 문제들을 시대를 꿰뚫는 안목으로 진단하고 있는 이 책을 통해 저자는 사마천 못지않은 놀랄만한 필력을 보여주면서 『사기』의 행간 속에 스며있는 정수를 뽑아내어 과거와 현재를 넘나들며 오늘의 대한민국을 진단하고 있다.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