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교보문고]
본문내용 바로가기

> 작가&작품 > 국내작가 > 고준석

1964년 충남 서천 출생. 1994년 신한은행 본점 여신관리부에서 경매담당자를 맡으며 부동산과 인연을 맺었다. 5년간 2,000여 건의 경매물건을 취급하며 번지수만 갖고도 땅을 찾아낼 수 있을 정도로 전국 방방곡곡을 누비고 다닌 끝에 그는 평범한 은행원에서 은행권 최초의 부동산 전문 컨설턴트가 될 수 있었다. '부동산투자도 공부해야 하는 시대'라는 생각에 동국대 대학원에서 석·박사 학위를 받았으며, 실무와 이론을 겸비한 그는 조선일보·매일경제·한국경제 등의 인기 칼럼니스트이자 강의 요청이 끊이지 않는 인기 강사로 2006년에는 삼성경제연구소에서 부동산 재테크 분야 최고의 강사로 선정되기도 했다. 은행권을 대표하는 부동산 전문가인 그는 '직접 투자를 하지 않는다.'는 원칙을 고수함으로써 가장 공정성 있고, 정확한 전망을 하는 것으로 정평이 높다. 동국대 겸임교수이자 조선일보 '부동산 1분 메모'를 비롯해 매일경제·한국경제 등 여러 매체에 부동산 재테크 칼럼을 연재했다. 또한 KBS '경제비타민'에 자문위원으로 출연하는 등 활발한 방송활동을 하고 있다. 강의를 듣거나 상담을 받은 팬들이 모여 2005년 5월 개설된 팬카페 '아이 러브 고준석과 부동산 재테크(cafe.daum.net/gsm888)'는 회원수 1만 명을 넘어설 정도로 인기가 높다. 지은 책으로는 '재테크, 부동산을 잡아야 돈번다', '큰돈 없이 경매로 돈버는 법', '나는 이런 부동산으로 돈 번다', '융자계 고대리입니다'가 있다.
동국대학교 경영대학원 박사
동국대학교 경영대학원 석사
국민대학교 영어영문학과 졸업
신한은행 여신관리부 근무
신한은행 프라이빗뱅크 부동산재테크 팀장
동국대학교 경영대학원 출강
KBS '경제비타민' 자문위원으로 출연
조선일보 '부동산 1분 메모' 칼럼
매일경제·한국경제에 부동산 재테크 칼럼

작가 인터뷰

  • 2011-05-17 | 조회 9758
    고준석은 금융권의 이단아였다. 지난 90년대 중반이었다. 신한은행에 평범한 은행원으로 입사했던 시작과 달리 그는 점점 자신을 스폐셜리스트로 담금질했다. 은행원인 그가 미래의 청사진을 본 분야는 부동산이었다. 5년간 경매물건을 취급하며 전국 방방곡곡을 누볐고, 99년부터 고객들을 상대로 부동산 현장 경험을 쌓았다. 실전을 익힌 후 2002년 동국대학교 대학원에서 법학박사 학위를 받아 ‘부동산 투자’의 이론도 겸비했다. 그렇게 고준석은 우리나라 금융기관 최초로 ‘프라이빗 뱅커(PB) 겸 부동산 전문가 1호’가 됐다. 그로 인해 우리나라 은행들에서 부동산 컨설팅을 해주는 새로운 트렌드가 형성된 것이다. 현재 고준석은 신한은행 갤러리아팰리스 지점장이자 동국대 겸임교수로 재직 ...
    더보기
작가 등록 및 내용 수정요청 - 작가 신규등록 및 잘못된 내용을 이메일로 수정하실 수 있습니다.